코스피 l 코스닥 일간
코스피 차트로 오늘자 데이터는 아래 표를 참고해 주시고, 일자별 데이터는 MK증권 차트페이지에서 확인가능합니다.

2,267.25 ▲ 27.56 1.23% 01/22 15:59
◆ 반도체 업황 회복 기대감 속에 너무 ..
미중 1차 무역 합의가 됐지만 추가관세가 전혀 폐지되지 않아 우리나라의 수출에 미치는 긍정적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23일 대외경제정책연구원(KIEP)은 중국이 미국산 제품 구매를 늘리기로 합의하면서 반도체 자동차 등 분야에서 우리나라의 대중 수출이 줄어들 것이라고 예측했다.이번 합의에도 관세는 유지되면서 중국의 수출 증대효과가 크지 않을 것..
김양균대표| 12월 24일

  주식칼럼 더보기

  [MBN GOLD 시황저격] 반도체 경기회복 기대 韓..
지난주 글로벌 증시는 미국과 이란 간 갈등이 봉합 수순으로 가면서 시장의 불안감이 줄어 강세.....   김동호 매니저
  [株머니 주요산업 증시기상도] 한중관계 훈풍..
코스피 4분기 영업이익은 29조5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6.9%, 전분기 대비 15.3% 감소할 것으로.....   유재준 매일경제TV 기자
  株머니 매니저의 HOT종목
하이비젼시스템은 2017~2018년 북미 고객사향 검사장비 확대로 최대 실적 경신 후 작년 북미 고.....   株머니 매니저의 HOT종목
  선물옵션칼럼 더보기

  오늘은상방이다//0.61만알아도//301.40/90/30..
** 메 모 장 **안녕하세요.*전일 시가매도/305.30/청산=매수305.30/35매수/306.25/40/45청산=매.....   승리OK
  선물 2.3포수익
301.85매수 304.15청304.20매도 303.50청오일 58.38매도 58.30청나닥 9177매수 9189청 매일 9시.....   청풍고수
  2020.01.22 일간 한국 증시 전망
MSCI 한국 지수 ETF는 2.17%, MSCI 신흥 지수 ETF는 2.53% 하락. 야간선물은 외국인이 397계약 .....   설화

ARS긴급추천주 더보기
  우한 폐렴 대장주 '파루' 놓쳤다면, 이 ..
국내 중소벤처기업이 현 매출액 300억의 600배에 해당하는 연간 18조원대의 초대형 신약을 개.....   주식공부
  조용히 사서 묻어놔라! 1月 정말 큰돈 된..
첫째, 3000% 터지는, 4천원대 바이오 황금종목!둘째, 100조 난치병 시장! 1차 기술이전 완료.....   주식명인
  명절 전에 반드시 잡아놔야 할 단돈 1천..
첫째, 자체브랜드 사업 대성공으로 초대형 수주 폭발!둘째, 매출 1조 돌파! 영업이익 1,000억.....   나눔정보
  7000% 신약 재료 터졌다! 수천원대 바이..
에이치엘비(800%), 에이비엘바이오(250%) 후속주! 지금 바로 확인하세요!- 수년간 개발해 온 .....   블루오션
  조용히 사서 묻어놔라! 1月 정말 큰돈 된..
첫째, 3000% 터지는, 4천원대 바이오 황금종목!둘째, 100조 난치병 시장! 1차 기술이전 완료!.....   주식명인
  기관, 외국인 합 3,000만주 육박 매집 ..
실적이 좋고, 주가상승에 필요한 재료이 있다고 해서 주가가 무조건 오른다고 말할 수 없는데.....   주식강호
  7000% 신약 재료 터졌다! 수천원대 바이..
수년간 개발해 온 신약물질을 세계 최초로 개발하는데 성공!- 미국 정부가 직접 수백억대 보.....   블루오션
  단돈 100만원만 있다면, 빨리 이 종목부..
첫째, 자체브랜드 사업 대성공으로 초대형 수주 폭발!둘째, 매출 1조 돌파! 영업이익 1,000억.....   나눔정보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1.22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267.25 ▲ 27.56 1.23%
코스닥 688.25 ▲ 11.73 1.73%
종목편집  새로고침 

mk포토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