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전략 > 종목분석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6월 큰 돈 될 마지막 바이오주!

히든스타 | 팍스넷전문가 | 2020-06-28 22:01:19

광고배너

첫째, 세계 3억명 환자 질병 시장 신약 미 미국 FDA 임상 3상 진행중!

둘째, 신약 출시되면 수년내 1조원 이상 매출 예상!

셋째, 또다른 신약 FDA 임상 2상 통과시 세계 최초 신약 판매 허가 기대!

넷째, 국내 경쟁사 시총의 절반 초저평가!

다섯째, 기관 외국인 400만주 이상 매집!







 


추천주 확인](유료)060-800-3100 전화연결 후▶ 1 ▶ 255번 청취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에 제약 바이오주들이 돌아가며 급격한 상승이 터져나오고 있는데, 수조원대 질병 분야 미국 FDA 임상 진행과 치료제 개발 재료로 가파른 상승이 예상되는 바이오 종목을 긴급 추천합니다.

 

오늘 종목! 세계 유일 심장 폰탄수술 치료제의 미국 FDA 임상 재료로 12배 급등한 메지온과 위암 표적항암제 FDA 임상 3상 재료로 900% 상승한 에이치엘비에도 손색없는 종목이라 자부합니다.

 

전세계 3억명 이상의 환자와 수년내 7조원 이상 성장할 거대 시장임에도 불구하고 전체 환자의 20% 정도만 치료받을 정도로 효과가 제한적인 치료제밖에 없어, 신약 개발이 무엇보다 절실한 상황인데,

 

바로 오늘 종목이 막대한 자금과 10년 가까운 시간이 필요한 신약 개발의 막바지인 미 FDA 임상 3상 진행중인 것을 극적으로 찾아냈습니다.

 

특히 해외 경쟁사의 치료제는 한가지 증상에만 효과가 있는 것에 반해 이 회사의 신약은 여러 가지 증상에 전부 효과가 있고, 치료기간도 1/6로 확 줄이면서 더 많은 환자들에게 적용이 가능하다는 것으로,

 

이제 임상에 통과해 신약이 출시되면 수년내 매출 1조원 달성까지 가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것이 끝이 아닙니다!

최근 이 회사가 국내 상장사 중 유일하게 미국에서 개발중인 또 다른 신약이 미 FDA 임상 2상 진입 승인을 받았다는 것인데,  

 

더욱 대단한 것은 이 신약이 미 FDA 희귀질환 치료제로 지정돼 임상 2상을 마치면, 세계 최초 판매 허가도 받을 수 있다는 겁니다.

글로벌 정보에 빠른 국내 최상급 자산운용사가 무려 10% 가까운 200만주 이상 지분을 확보한 것은 물론 외국인까지 물량을 쓸어담아 무려 400만주 가까이 매집하고 있습니다.

 

이건 시장의 핵심 주체들이 이 회사의 급성장 가능성에 베팅한다는 강력한 신호로

 

현재 유사한 치료제의 임상 3상에 실패한 국내 경쟁사 시가총액의 절반도 안 되는 초저평가 자리에서 선취매 기회를 주고 있는 이 종목! 지금 바로 꼭 확인해 두시기 바랍니다

 

 

추천주 확인]☎(유료) : 060-800-3100 전화연결 후1


255번 청취



 본 종목추천 투자분석글은 투자에 참고 자료일 뿐이며, 투자판단에 대한 최종 책임은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 본 글의 추천주는 글이 등록된 시점에서 24시간 이내에 참고 하시길 바랍니다.

■ 전문가의 추천종목 확인 방법 060-800-3100 1번 입력 ▶ 전문가번호 세자리 (청취요금 : 2,000/30초당 VAT별도)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에이치엘비 87,000 ▼ 1,100 -1.25%
메지온 179,500 ▼ 3,800 -2.07%
종목분석실 목록보기
조용히 사서 묻어놔라! 7月 정말 큰.. 20-06-29
세계 최초! 2조원대 초대형 수주 터.. 20-06-29
- 6월 큰 돈 될 마지막 바이오주! 22:01
400조 시장 특급수혜 터지는 단돈 4.. 20-06-25
7000% 바이오 신기술 터진다! 독점계.. 20-06-25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7.10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150.25 ▼ 17.65 -0.81%
코스닥 772.81 ▼ 0.09 -0.01%
종목편집  새로고침 

mk포토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