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뉴욕증시, 美국채금리 급등에 하락...나스닥 2.18%↓
2022-04-12 06:29:20 

뉴욕증시는 주요 3대 지수가 일제히 급락하며 하락 마감했다. 국채금리가 3년 만에 최고치를 경신한 데다 중국의 경기 둔화 우려 때문이다.

11일(미 동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413.04포인트(1.19%) 떨어진 3만4308.08로 장을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75.75포인트(1.69%) 하락한 4412.53으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전장보다 299.04포인트(2.18%) 밀린 1만3411.96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이날 투자자들은 미국의 국채금리와 중국의 봉쇄 조치에 따른 경기 둔화 우려 등에 주목했다.

오는 12일 예정된 소비자물가지수(CPI) 지표에 대한 시장의 경계감이 지속되는 가운데 10년물 국채금리가 2.79%를 기록했다. 지난 2019년 이후 최고치를 또 경신했다.

금리는 가격과 반대로 움직인다. 금리가 가파르게 상승하면 기술주나 성장주 등에 부정적으로 작용한다.

국채금리는 3월 CPI가 8%를 웃돌아 인플레이션 우려에 연방준비제도(Fed)가 긴축 속도를 높일 것으로 예상되면서 상승 중이다.

월스트리트저널에 따르면 이코노미스트들은 3월 CPI가 전년 동기보다 8.4% 오를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연준의 물가 상승률 목표치인 2%를 크게 웃돈다.

찰스 에번스 시카고 연방준비은행 총재는 인플레이션을 억제하기 위해 다음 회의에서 50bp 금리 인상을 단행할 가능성이 매우 크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한 연설에서 “다음 회의에서 (논의될 것은) 어떻게 거기(중립 금리)에 도착하며, 얼마나 빨리 도착하느냐에 대한 부문이다. 50bp (인상은) 고려할 가치가 분명 있다. 오는 12월까지 중립 수준으로 가길 원한다면 가능성이 상당히 크다”라고 말했다.

에번스 총재는 연방기금금리를 중립 금리에 훨씬 더 가깝게 이동시켜야 한다며 연말까지 중립 금리로 추정되는 2.25~2.5%로 가는 것을 지지한다고 말했다. 연말까지 최소 2회는 50bp씩 금리를 인상해야 그가 언급한 2.25~2.5%에 도달할 수 있다.

중국의 경기 둔화 우려로 국제 투자 심리가 악화한 점도 이날 뉴욕증시에 영향을 미쳤다.

코로나19가 확산한 중국 상하이의 도시 전면 봉쇄는 보름 동안 지속된 끝에 일부 풀렸으나, 정상화까지는 시간이 필요하다는 인식에 세계 경기 둔화 우려가 확산했다.

또 중국의 3월 생산자물가지수(PPI)가 작년 같은 달보다 8.3% 오른데다 중국 내 코로나19 확산이 멈출 기미가 보이지 않으면서 공급망 차질에 따른 인플레이션 우려도 커졌다.

위험 회피 심리가 커지면서 비트코인 가격은 8% 이상 하락하며 한 달여 만에 4만달러 아래로 떨어졌다.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도 중국발 영향으로 4%가량 하락했다.

기업들의 1분기 실적 발표 시즌은 오는 13일 JP모건과 델타 항공을 필두로 시작된다. 투자자들은 인플레이션 압력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연준의 긴축 영향으로 1분기 기업 실적이 전 분기보다 둔화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팩트셋에 따르면 애널리스트들은 S&P500지수에 상장된 기업들의 1분기 순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5% 증가했을 것으로 점쳤다.

이날 S&P500지수에 11개 업종이 모두 하락했다. 유가 하락 여파로 에너지 관련주가 3% 이상 떨어졌다.

또 기술과 헬스, 임의소비재, 통신 관련주도 하락했다. 트위터의 주가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트위터의 이사회에 합류하지 않기로 했다는 소식에 1% 이상 올랐다.

엔비디아는 베어드가 그래픽처리장치(GPU) 재고에 대한 우려를 지적하며 투자 의견을 ‘시장수익률 상회’에서 ‘중립’으로 하향했다는 소식에 주가가 5% 이상 하락했다.

테슬라의 주가는 중국에서 지난달 인도량이 증가했다는 소식에도 코로나19 확산에 상하이 공장의 생산이 계속 중단된 여파로 4% 이상 하락했다.
중국 전기차업체 니오가 봉쇄령으로 자동차 생산을 중단했다고 밝히면서 관련 업계에 대한 우려를 더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 페드워치에 따르면 연방기금(FF) 금리 선물 시장에서 연준이 올해 5월 회의에서 기준금리를 50bp 인상할 가능성은 82.1%를 기록했다. 일주일 전에는 74.9%였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 변동성 지수(VIX)는 전장보다 3.21포인트(15.17%) 오른 24.37을 기록했다.

[이상현 매경닷컴 기자]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레이 23,000 ▼ 600 -2.54%
 
해외증시 목록보기
뉴욕증시, 국채금리 하락에 상승…나.. 22-06-08
뉴욕증시, 국채금리 하락에 상승…나.. 22-06-08
- 뉴욕증시, 美국채금리 급등에 하락... 06:29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0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80.88 ▼ 22.58 -0.90%
코스닥 820.27 ▼ 13.38 -1.60%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