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뉴욕증시, 기업실적 호조에도 인플레 그림자…3대 지수 하락 마감
2021-11-18 06:34:12 

뉴욕증시, 기업실적 호조에도 인플레 그림자…3대 지수 하락 마감 (GIF)
사진설명뉴욕증시, 기업실적 호조에도 인플레 그림자…3대 지수 하락 마감 (GIF)
뉴욕증시가 기업 실적 호조에도 인플레이션 우려가 지속되면서 하락했다.

17일(미 동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11.17포인트(0.58%) 하락한 35,931.05에 거래를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12.23포인트(0.26%) 내린 4,688.67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52.28포인트(0.33%) 하락한 15,921.57에 거래를 마쳤다.

투자자들은 이날 미국의 대형 유통점인 타겟과 건축자재 판매점인 로우스(Lowe's)의 실적 호조에도 인플레이션과 공급망 혼란에 대한 우려를 떨쳐내지 못했다.


개장 전에 나온 타겟, 로우스 등 소매기업의 3분기 실적은 괜찮았다.

타겟은 3분기에 257억달러 매출과 조정 주당순이익(EPS) 3.03달러를 기록했다.

로우스의 3분기 매출은 229억2천만달러, 조정 주당순이익(EPS)은 2.73달러를 나타냈다.

이들 기업은 모두 향후 매출 가이던스도 상향 조정했고, 3분기 실적이 월가 예상치를 웃돌았다. 자사주 매입도 공통적으로 발표했다.

하지만 주가는 희비가 교차했다. 타겟은 4% 이상 하락했고, 로우스는 0.4% 정도 상승했다.

기업실적은 좋았지만 인플레이션의 그림자는 주가지수 조정의 빌미가 됐다.

시장 참가자들은 인플레이션 우려와 미 연준의 정책 대응이 경제 회복세를 위축시킬 가능성을 염두에 뒀다.

미국 10년물 국채수익률은 1.63~1.65%대에서 장후반 1.59%대로 하락하면서 이같은 우려를 반영했다.

종목 별로 보면 전일 실적 발표와 함께 20% 이상 급등했던 미국 전기차 스타트업 루시드그룹은 5% 정도 하락했다.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의 주식 매도가 지속됐음에도 테슬라는 3% 가량 상승했다. 머스크는 전일 약 9억7천300만 달러 어치의 주식을 매도한 것으로 공시했다.

지난 11일 상장 후 고공행진을 보여온 리비안 주식은 15% 정도 하락했다.

아마존이 내년부터 영국에서 발행된 비자 신용카드 결제를 중단하겠다고 밝히면서 비자의 주가는 5% 정도 떨어졌다.

화이자와 모더나 주가도 각각 2%대, 3%대 상승했다. 미국 정부가 5~11세 어린이 백신접종에 나설 것으로 예상되면서 주가 상승에 한몫했다.

이날 연준 관계자들은 통화정책에 대해 별다른 발언을 하지 않았다.

존 윌리엄스 뉴욕 연방준비은행(연은) 총재는 이날 미국 채권시장이 곤경에 처해있을 때 당국이 조치를 위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런 개입은 선택이 아니며, 우리가 효과적으로 행동하지 않으면 미국과 세계 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심각할 것"이라고 말했다.

크리스토퍼 월러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이사는 스테이블코인이 안전한 결제수단이 되도록 규제와 감독이 필요하지만, 은행과 같은 규제를 적용받을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경제지표는 미국의 신규주택 착공 및 허가 건수와 에너지정보청(EIA) 주간 원유 재고 등이 발표됐다.

미국 10월 신규주택 착공건수는 전월보다 0.7% 감소했고, 허가는 4.0% 늘었다.

지난 12일로 끝난 한 주간 원유 재고는 210만1천 배럴 감소한 4억3천300만3천 배럴을 기록해 월가 예상치를 밑돌았다.

원유재고가 감소했지만 국제유가는 배럴당 80달러 밑으로 내렸다.

미·중 정상회담에서 전략적 비축유를 공동 방출하는 논의가 이뤄졌다는 소식에 유가가 하락했다.

업종별로 보면 임의소비재, 헬스, 부동산, 유틸리티 관련주가 올랐고, 에너지, 금융, 산업, 소재, 기술, 통신 관련주는 하락했다.


제프 커리 골드만삭스 애널리스트는 "일부 미국 최대 소매업체가 3분기에 양호한 실적을 발표했지만 시장은 인플레이션, 성장, 마진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실적이 양호했지만 공급망 문제와 노동력 부족으로 인해 마진 압박이 커졌다는 것이 드러났다"고 말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 페드워치에 따르면 연방기금(FF) 금리 선물 시장은 내년 6월 금리인상 가능성을 63.7%로 반영했다. 9월 금리 인상 가능성은 87.3%였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변동성 지수(VIX)는 전장보다 0.74포인트(4.52%) 오른 17.11에 거래됐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레이 19,500 ▼ 650 -3.23%
배럴 9,880 ▼ 2,920 -22.81%
 
해외증시 목록보기
뉴욕증시, 유가 하락세에 상승…다우.. 22-03-16
국제유가, 배럴당 100달러선 아래로.. 22-03-16
- 뉴욕증시, 기업실적 호조에도 인플레.. 06:34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5.17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620.44 ▲ 23.86 0.92%
코스닥 865.98 ▲ 9.73 1.14%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