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또 주저앉은 엔화값…한때 달러당 139엔대
2022-07-14 17:22:38 

미국과 일본의 금리 차이 등으로 인해 일본 엔 약세가 계속되면서 엔화 가치가 24년 만에 최저치인 달러당 139엔대를 기록했다.

14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엔화 가치는 이날 도쿄 외환시장에서 한때 139엔대로 내려갔다. 139엔대를 기록한 것은 1998년 9월 이후 처음이다. 미국의 6월 소비자물가가 전년 동기보다 9.1% 오른 것으로 발표되면서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가 추가로 기준금리를 인상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고, 이에 따라 미·일 간 금리 차가 확대될 수 있다는 예측이 나오면서 엔저를 부추겼다. 연준은 물가상승률을 낮추기 위해 지난 3월과 5월, 6월 기준금리를 각각 0.25%포인트, 0.5%포인트, 0.75%포인트 높였다. 이에 비해 일본은행은 단기금리를 -0.1%로, 장기금리 지표인 10년물 국채금리는 0% 정도로 유도하는 대규모 금융완화 정책을 유지하고 있다.

[도쿄 = 김규식 특파원]

 
해외증시 목록보기
뉴욕증시 혼조세…나스닥, 저점매수.. 22-09-28
뉴욕증시, 국채금리 상승에 혼조…다.. 22-09-28
- 또 주저앉은 엔화값…한때 달러당 1.. 17:22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1.25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37.86 ▼ 3.47 -0.14%
코스닥 733.56 ▼ 4.66 -0.63%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