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美 1년 내 경기침체 위험` 연초 대비 10%P 증가
2022-04-11 11:19:46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이 통화긴축에 속도를 내면서 미국 경제가 1년 내 침체에 빠질 것이라는 전망이 연초보다 10%포인트 증가했다.

10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은 학계와 재계 등의 경제학자 65명을 대상으로 이달 1∼5일 한 설문조사 결과를 보도했다. 설문결과 경제학자들은 향후 12개월 내 미국 경제의 경기침체 가능성을 28%로 예상했다. 1월의 18%와 1년 전의 13%에서 증가한 수치다.
컨설팅회사 RSM US의 조 브루수엘라스 수석 경제학자는 "연준이 인플레이션을 해결하려고 기준금리를 인상함에 따라 경제 전반에 걸쳐 연쇄적인 공급 충격이 가해지면서 경기침체의 위험이 커지고 있다"고 했다.

경제학자들은 미국 경제 성장률 전망치도 낮췄다. 미국의 4분기 실질 국내총생산(GDP) 증가율 전망치를 2.6%로 종전보다 1.0%포인트 하향 조정됐다. 다만 코로나19 팬데믹 이전 10년 동안의 연평균 성장률(2.2%)보단 여전히 높다.

경기 침체 위험이 증가하고 있다고 인식하면서도 대다수 경제학자는 낙관적인 전망을 유지하고 있다고 WSJ는 전했다. 응답자의 63%는 연준이 경기침체를 야기하지 않고 물가를 잡는 '연착륙'에 성공할 수 있을 것으로 봤다. 캘리포니아대 앤더슨 경영대학원의 레오 펠러 선임 경제학자는 "경제에 여전히 억눌린 수요와 모멘텀이 많다"며 "기준금리 인상으로 올해 성장률이 크게 둔화할 것이지만 경기침체는 발생하지는 않을 것 같다"고 했다.

한편 응답자의 84%는 연준이 5월에 기준금리를 0.5%포인트 인상(빅스텝)할 것으로 내다봤다. 응답자의 57%는 연준이 '빅스텝'을 올해 2회 이상 할 것으로 예상했다.
미국의 물가 상승률은 6월에 7.5%를 기록한 뒤 12월엔 5.5%로 완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내년 말 물가 상승률을 2.9%로 예상해 연준의 목표치(2%)를 여전히 웃돌 것으로 내다봤다.

경제학자들은 올 연말까지 미국 기준금리가 2.125% 수준으로 오를 것으로 예상했으며 내년 12월에는 2.875%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연준 자체 전망에 가깝다고 WSJ는 전했다.

[신혜림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레이 20,150 ▲ 450 +2.28%
 
해외증시 목록보기
"코로나19 이후 G20 국가총부채 비율.. 22-05-04
뉴욕증시, FOMC 앞두고 이틀째 반등.. 22-05-04
- `美 1년 내 경기침체 위험` 연초 대.. 11:19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7.05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341.78 ▲ 41.44 1.80%
코스닥 750.95 ▲ 28.22 3.90%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