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뉴욕유가] 러, 천연가스 추가공급 우려에 유가 또 상승
2021-10-20 04:16:53 

유가는 천연가스 공급 부족 가능성에 상승세를 지속했다.

러시아의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유럽에 천연가스 공급을 추가로 늘리겠다고 밝혔지만 실제로 운송 예약이 이뤄지지 않으면서 공급 우려가 커졌고, 이는 유가 상승을 부추겼다.

19일(미 동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1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0.52달러(0.63%) 상승한 배럴당 82.96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유가는 4거래일 연속 상승하면서 지난 2014년 10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을 나타냈다.


12월물 브렌트유 역시 배럴당 85달러대를 기록했다.

이날 유가는 글로벌 에너지 공급 부족이 점점 확대될 수 있다는 우려에 상승했다.

특히 유럽의 천연가스 공급 부족에 구원투수로 등장했던 러시아가 지원에 별로 적극적이지 않은 모습을 보이면서 에너지 시장이 다시 위기감에 휩싸였다.

최근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유럽의 에너지 위기에 천연가스를 추가 공급하는 방안을 언급했다.

하지만 러시아의 국영 가스기업인 가즈프롬은 서유럽으로 연결되는 라인을 통한 11월 추가 가스 운송 용량을 예약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CNBC에 따르면 가즈프롬은 야말-유럽 루트 경매에서 11월에 사용할 수 있는 총 8천659만 큐빅미터(㎥) 중 하루 3천만 큐빅미터만 예약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9월 예약량과 비슷하며, 우크라이나를 통해 예약한 물량은 없다고 CNBC는 전했다.

천연가스 운송 경매는 보통 2~3주 전에 일어나 앞으로의 물량에 대한 중요한 신호가 될 수 있다고 CNBC는 언급했다.


유럽으로의 추가 공급을 위해서는 규제 승인 절차가 필요하다는 보도도 나왔다.

천연가스 공급 부족 우려는 원유 공급 부족 우려를 자극했고, 이는 유가 상승으로 연결됐다.

오안다의 수석 시장 분석가인 에드워드 모야는 "천연가스 부족이 분명 원유 수요 증가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코메르츠방크의 카스텐 프리치 상품 애널리스트는 "공급이 타이트할 것이라는 기대에 브렌트유가 상승세를 보였다"며 "석유수출국기구(OPEC) 플러스(+)가 공급 목표치를 달성하더라도 수요와 공급 격차를 메우기에 충분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배럴 7,710 ▼ 230 -2.90%
 
해외증시 목록보기
[표] 외국환율고시표 (11월 26일) 21-11-28
코로나 변이·고용보고서 주시 21-11-28
- [뉴욕유가] 러, 천연가스 추가공급 .. 04:16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1.27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614.49 ▼ 94.75 -3.50%
코스닥 849.23 ▼ 32.86 -3.73%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