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첫 남성용 피임약 나올까…경구용 피임약 美동물실험서 99%효능
2022-03-24 11:22:21 

미국 연구팀이 먹는 남성용 피임약 동물실험에서 99%의 효능을 입증했다고 밝혔다. 1960년대 여성 피임약이 개발된 이래 여성 피임 도구는 다양하게 개발됐지만 남성을 위한 피임 도구는 적었다. 사상 첫 남성용 경구용 피임약이 나올 수 있을지 주목된다.

24일(현지시간) AFP통신은 미국 미네소타대 연구팀이 쥐를 이용한 남성용 경구용 피임약 실험에서 부작용 없이 99%의 임신 예방 효과를 얻었다고 보도했다.
연구팀은 이번 결과를 미국 화학학회(ACS)봄 회의에서 발표할 예정이다.

이제까지는 남성이 사용하는 피임 방법이 콘돔과 정관절제술 정도에 불과했다. 이 중 정관절제술은 비용이 많이 들고 효과 역시 100% 보장하기 어렵다. 이 때문에 남성용 피임약에 대한 연구가 수십년 간 진행됐으나, 별다른 진척이 없었다.

군다 게오르그 미네소타대 의약화학과 교수팀은 '레티노산 수용체(RAR)알파'라는 단백질을 표적으로 삼았다. 체내에서 비타민A는 세포성장과 정자형성, 배아발달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레티노산 등으로 전환되는데, 이 기능을 수행하려면 RAR알파 단백질과의 상호작용이 필요하다. 알 노만과 게오르그 교수는 컴퓨터 모델을 활용해 RAR알파의 기능을 차단하는 화합물을 개발했다.

연구팀이 RAR알파의 작용을 차단하는 화합물(YCT529)을 4주간 수컷 쥐에게 경구 투여하자 쥐의 정자 수가 크게 줄어들었다. 특별히 관찰된 부작용은 없었고, 임신 예방에는 99%의 효과를 보였다.

투약을 중지한지 4~6주 후에는 쥐가 생식기능을 회복해 새끼를 한 번 더 낳았다.

게오르그 교수는 "유어초이스 테라퓨틱스(YCT)라는 회사와 협력해 이르면 올해 3분기부터 인체 실험을 시작한다"면서 5년 이내 남성 경구용 피임약이 시장에 출시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해당 연구는 미국국립보건원과 비영리재단 남성피임이니셔티브(MCI)로부터 자금을 지원받았다.

남성용 먹는 피임약이 출시되면 상대적으로 부작용이 큰 여성용 피임약 사용을 줄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여성용 피임약은 호르몬을 사용해 월경주기를 방해하는 방식이지만 체중 증가, 우울증, 심장질환 위험이 높아지는 부작용이 동반된다.

연구를 지원한 MCI 측은 "남성 피임법이 선택 사항에 추가되면 남성과 여성이 적절한 피임 방식이라고 생각하는 것을 택해 사용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했다.

[이유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CS 2,025 ▲ 30 +1.50%
 
해외증시 목록보기
"코로나19 이후 G20 국가총부채 비율.. 22-05-04
뉴욕증시, FOMC 앞두고 이틀째 반등.. 22-05-04
- 첫 남성용 피임약 나올까…경구용 피.. 11:22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7.06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292.01 ▼ 49.77 -2.13%
코스닥 744.63 ▼ 6.32 -0.84%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