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뉴욕증시, 민간 고용 호조 속에 하락 출발
2021-10-06 22:54:21 

다우존스 하락 (PG)
사진설명다우존스 하락 (PG)
뉴욕증시는 민간 고용이 예상치를 웃돈 가운데 하락했다.

6일(미 동부시간) 오전 9시 47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89.49포인트(0.55%) 하락한 34,125.18을 기록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21.14포인트(0.49%) 떨어진 4,324.58을,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전장보다 48.44포인트(0.34%) 밀린 14,385.39를 나타냈다.

전날 3대 지수는 모두 1% 내외로 반등했으나 이날 지수는 또다시 하락세로 전환됐다.


유가 상승 등으로 인플레이션 우려가 커진 가운데, 투자자들은 국채금리 움직임과 유가, 의회의 부채한도 협상 문제를 주시하고 있다.

9월 민간 고용이 예상치를 웃돌면서 오는 8일 발표되는 노동부의 비농업 부문 고용에 대한 기대도 커졌다.

고용이 예상보다 강한 모습을 보일 경우 연방준비제도(연준·Fed)는 예정대로 조만간 자산 매입을 축소하는 테이퍼링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ADP 전미 고용보고서에 따르면 9월 민간부문 고용은 전월보다 56만8천 명 증가했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시장 예상치 42만5천 명을 웃돈 수준이다. 지난 8월 수치는 37만4천 명 증가에서 34만 명으로 하향 수정됐다.

민간부문 고용은 지난 5월에 88만2천 명 증가로 대폭 늘어난 후, 6월에 74만 명을 기록한 후 7월과 8월 32만2천 명, 34만 명으로 줄어든 후 9월에 다시 56만 명대로 반등한 모습이다.

업종별로 11개 섹터가 모두 하락한 가운데, 에너지와 자재 관련주가 모두 1% 이상 하락하며 약세를 주도했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10월은 통상 변동성이 큰 달이라며, 당분간 시장의 변동성이 높은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LPL 파이낸셜의 리안 데트릭은 CNBC에 "10월은 연중 가장 변동성이 큰 달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움직이고 있다"라며 "우리는 10월 롤러코스터 장세가 약간 더 오래 지속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유럽증시는 하락했다.


독일 DAX지수는 1.42%가량 하락했고, 영국 FTSE100지수는 0.92%가량 밀렸다. 범유럽 지수인 STOXX600지수는 1.04% 떨어지고 있다.

국제유가도 하락했다.

11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1.63% 떨어진 배럴당 77.64달러에, 12월물 브렌트유 가격은 1.55% 하락한 배럴당 81.26달러에 거래됐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E1 47,400 ▲ 700 +1.50%
상보 1,900 ▲ 40 +2.15%
레이 29,950 ▲ 200 +0.67%
배럴 8,280 ▲ 380 +4.81%
 
해외증시 목록보기
[뉴욕유가] 원유재고 증가 소식에 1.. 21-10-07
[속보] 뉴욕 증시, 민간 고용 예상외.. 21-10-06
- 뉴욕증시, 민간 고용 호조 속에 하락.. 22:54
美급락장서…서학개미, 3배 레버리지.. 21-10-06
"애플·나이키·EOG 사라"…월가, 인.. 21-10-06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3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968.33 ▲ 23.06 0.78%
코스닥 998.47 ▲ 21.04 2.15%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