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오늘은 특별한 개막일"…백신 접종장 변신한 양키스타디움
2021-02-07 03:0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의 최고 명문 구단인 뉴욕 양키스의 홈구장이 거대한 백신 접종장으로 변신했다.

6일(현지시간) 현지 언론에 따르면 뉴욕시 브롱크스에 위치한 양키스타디움에서 전날부터 취약 계층 주민들을 위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됐다.

브롱크스는 지난해 봄 코로나19 대유행 초기에 전 세계에서 가장 사망률이 높았던 지역 중 하나다.

주민 대부분이 흑인과 히스패닉인 브롱크스는 현재도 코로나19 양성 판정률이 상대적으로 높은 곳으로 꼽힌다.


이에 따라 뉴욕시와 뉴욕주 보건당국은 보건의료 종사자, 필수업종 근로자, 65세 이상 고령층 등 접종 자격을 갖춘 브롱크스 주민을 대상으로 양키스타디움에서 대규모 백신 접종 캠페인을 개시하기로 결정했다.

첫날부터 수많은 주민이 몰려 양키스타디움 앞에 줄을 섰고, 군복을 입은 주 방위군 병사들이 태블릿 PC로 예약을 확인한 뒤 경기장 안으로 들여보냈다.

빌 더블라지오 뉴욕시장과 양키스 구단 관계자들은 현장에 나와 백신 접종을 독려했다.


양키스 모자를 쓰고 온 더블라지오 시장은 "오늘은 다른 종류의 개막일"이라면서 "오늘 하루만은 나도 양키스 팬"이라고 말했다. 보스턴 출신인 더블라지오 시장은 양키스와 숙명의 라이벌인 보스턴 레드삭스의 광팬으로 유명하다.

에런 분 양키스 감독은 "오늘은 양키스타디움 사상 가장 특별한 개막일"이라면서 "이곳에 사는 모든 주민, 백신을 맞는 모든 사람에게 매우 특별한 날"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뉴욕시는 첫 일주일간 양키스타디움 백신 1만5천회분을 배정하고, 1만3천여명의 접종 예약을 마쳤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대유 14,350 ▼ 350 -2.38%
 
전체뉴스 목록보기
유로존 구한 '슈퍼 마리오' 드라기 .. 21-02-14
미 상원, 트럼프 탄핵심판 최종변론.. 21-02-14
- "오늘은 특별한 개막일"…백신 접종.. 03:00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4.15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3,194.33 ▲ 11.95 0.38%
코스닥 1,013.90 ▼ 0.52 -0.05%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