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 종목리포트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현대차(005380) 선제적인 리콜을 통한 신뢰 제고

종목리서치 | 키움증권 김민선 | 2021-02-25 13:45:06

-리콜 대상 차량 8.17만대, 비용 약 1조원

현대차는 24일 자사 주요 전기차 화재 관련, 공급사인 LG ES의 중국 남경공장에서 생산된 일부 배터리셀 제조 불량에 의한 화재가능성으로, 대상 차종 및 구간의 배터리 전체 교환을 결정했다.

대상 차량은 17.11월 ~ 20.3월 생산 코나 EV, 아이오닉 EV, 일렉시티 버스 8.17만대이다.

(지역별 국내 2.67만대, 해외 5.5만대, 차종별 코나 EV 7.57만대, 아이오닉 EV 5천 7백대, 일렉시티 버스 300대 등) 리콜 관련 예상 비용은 약 1조원으로 20년 4분기 실적에 소급해 반영할 예정이며, 향후 귀책사유 결과를 감안해 LG ES와 최종 분담률을 산정할 예정이다.

귀책사유 발표 시기에 따라 실적 확정 후 차후 환입 가능성도 존재한다.




- 인과 관계에 대한 명확한 규명 필요

국토부도 같은 날 보도자료를 통해 상기 차종에 대한 리콜을 밝혔다.

국토부의 조사결과, 1) 셀 내부 정렬 불량(음극탭 접힘)이 발견되었다.

이로 인해 음극에 리튬 부산물이 석출되고, 석출물이 양극으로 확산되며 양극탭 접촉 시 단락으로 이어져(셀 내부 양극탭 일부 소실 확인)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을 확인했으며, 재현 실험 중이나 현재까지는 화재가 미발생했다.

2) 배터리관리시스템(BMS) 업데이트시 충전맵 로직의 오적용도 확인되었다.

오적용이 충전시 리튬 부산물 석출 증가 등으로 이어지는 화재 발생의 인과 관계를 추가로 확인할 계획이다.

(현재 유의미한 차이를 판단하기 어려워 추가 조사 필요) 3) 배터리셀 분리막 손상도 발견되었다.

분리막 손상이 있는 배터리셀로 화재 재현을 실험 중이나 현재까지 화재가 발생되지 않았다.

따라서 향후 귀책 사유 분석을 위한 추가 조사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 선리콜 조치로 적극적 고객 보호 및 신뢰 제고

인과 관계가 명확히 규명되지 않은 상황에서 선제적인 리콜로 인한 기업 이미지 훼손 가능성과 재무적 부담에도 불구하고, 현대차는 당사 고객에 대한 적극적인 보호 조치가 중요하다고 판단했고, 향후 화재 관련 우려 해소로 신뢰를 확보하기 위해 선리콜을 결정한 것으로 분석한다.

동사 전기차 전용 플랫폼의 첫 모델인 아이오닉5가 공개되고 사전 예약을 앞둔 상황에서, 이러한 신속한 결정이 마케팅 불확실성을 제거하고 동사 전기차 리더십의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현대차 일간챠트01/01 09:00

차트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더보기를 클릭해 주세요.
    현대차 229,000 ▼ 1,000 -0.43% 더보기    
 
관련 리포트 목록보기
하나기술(299030) 2차전지 투자 본격 수혜.. 21-04-20
에이프로(262260) LGES 미국 투자 수혜 및.. 21-04-20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4.20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3,220.70 ▲ 21.86 0.68%
코스닥 1,031.88 ▲ 2.42 0.24%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