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전체 기업분석 / 시장분석
뉴스 > 기획기사 > 새로고침

경제용어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줌인 이종목] CJ ENM, 드라마 잇단 대박에 `훨훨`
 기사의 0번째 이미지
CJ ENM이 드라마 연타석 히트에 힘입어 고공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tvN 드라마 '남자친구'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이 방영 2회 만에 10%에 육박하는 시청률을 올리면서 4분기 실적에 청신호가 커졌다.

지난달 14일 이후 CJ ENM 주가는 꾸준히 상승해 10% 가까운 주가상승률을 기록했다. 지난달 14일 20만6700원이던 주가는 현재 23만원을 훌쩍 넘겼다.
3일 증시에서 이 종목 주가는 전날보다 소폭(0.43%) 오른 23만4000원에 마감했지만 단기 상승에 대한 숨 고르기라는 평가가 컸다. 현재 증권사들이 제시한 CJ ENM의 목표 주가는 평균 31만원으로 현재 가격 대비 20% 이상의 상승 여력을 가지고 있다.

CJ ENM의 주가가 상승한 배경에는 드라마 2연타 흥행이 자리한다. 지난주 방영을 시작한 '남자친구'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방영 2회 만에 시청률 각각 10.3%, 7.4%를 달성했다. 이는 같은 기간 각각 9.7%, 7.9%를 기록한 tvN 역대 히트 드라마 '미스터선샤인', '도깨비'와 비교해도 높은 수준이다. CJ ENM이 미스터선샤인 이후 히트작을 내지 못할 것이라는 시장의 우려가 불식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김소혜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드라마의 성공으로 TV 광고뿐 아니라 디지털 광고의 고성장이 유지되고 유튜브 등 동영상 플랫폼의 트래픽이 증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화투자증권에 따르면 올해 CJ ENM의 디지털 광고 매출액은 전년 대비 34%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힘입어 4분기에도 기대치를 상회하는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CJ ENM의 올 4분기 영업이익은 81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5%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3분기 영업이익(765억원)이 전년 동기 대비 55.7% 증가한 데 이은 또 한 번의 고속 성장이다. 특히 최근 두 작품은 미스터선샤인에 비해 낮은 제작비(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200억원 추정)로 만들어져 수익성 개선에도 보탬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적자를 기록했던 음악 부문도 꾸준한 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인기 아이돌그룹 워너원의 새 앨범 출시 효과에 드라마 OST 시너지가 반영되면서 4분기에도 호실적이 전망된다. 특히 새로운 보이그룹이 탄생하는 '프로듀스 시즌4'도 내년 2분기에 반영돼 음악 부문의 실적 개선이 두드러질 것으로 예상된다.
내년 2분기 음악 부문 영업이익이 90억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두 배 이상 증가할 것으로 추정된다.

부진했던 커머스(오쇼핑) 실적도 개선될 전망이다. 오쇼핑은 IPTV 송출 수수료 인상으로 지난 3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41.8% 줄어든 바 있다. 정지수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은 "커머스 사업이 홈쇼핑 송출 수수료 증가로 일시 부진했으나 미디어와 결합한 시너지로 점진적으로 수익성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내다봤다.

[박의명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8.12.03 17:32:09 입력 | 2018.12.03 19:34:54 수정

경제용어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기업분석 목록보기
[줌인 이종목] 배당수익률 9%…기지개 켜는 효.. 12/17
[줌인 이종목] 종근당, 신약 효과에 1조클럽 눈.. 12/10
[줌인 이종목] CJ ENM, 드라마 잇단 대박에 `훨.. 12/03
[줌인 이종목] NH證, 고배당 매력…15% 급등 11/26
[줌인 이종목] 오스템임플란트 "고맙다 文케어" 11/19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 관심종목 탭 보기 투자종목 탭 보기
12.18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062.11 ▼ 8.98 -0.43%
코스닥 659.67 ▼ 2.23 -0.34%
종목편집  새로고침 

mk포토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