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전체 기업분석 / 시장분석
뉴스 > 기획기사 > 새로고침

경제용어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줌인 이종목] "바닥 찍었나"…아모레 주가 기지개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아모레퍼시픽 주가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코스피 전반에서 투자심리가 회복되며 그동안 하락폭이 컸던 아모레퍼시픽 주가도 다시 살아나는 모양새다.

면세점 실적 개선이 화장품 업계 주가를 끌어올리며 아모레퍼시픽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그러나 여전히 아모레퍼시픽 주가가 상승 추세로 돌아섰다고 보기에는 신중해야 한다는 의견도 나온다.
9일 아모레퍼시픽 주가는 전 거래일 대비 2.20% 오른 13만95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지난달 27일부터 최근 10거래일간 14.34% 오른 수치다. 면세점 업황이 살아나며 주가가 저점에 이르렀다는 인식이 나타난 점이 상승 요인으로 꼽힌다.

지난해부터 아모레퍼시픽 주가는 큰 폭으로 하락했다.

지난해 8월 6일 아모레퍼시픽 주가는 27만2500원으로 마감했지만 올해 8월 6일 종가는 12만3000원에 그쳤다. 불과 1년여 사이에 주가가 반 토막 난 셈이다. 미·중 무역전쟁이 심화하며 중국 경기에 대한 불안감이 커진 데다 중국 내 화장품 소비 패턴이 바뀌며 실적이 급감할 수 있다는 우려가 영향을 미쳤다.

올해 들어 아모레퍼시픽은 수요 확대를 위해 마케팅 비용을 늘리며 영업이익이 급감했다. 아모레퍼시픽은 2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영업이익 878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40% 떨어진 수치다. 시장에서는 올 하반기 아모레퍼시픽 영업이익이 상반기보다 줄어들 것으로 에상하고 있다.

분위기는 면세점 업황이 견조한 것으로 나타나며 달라졌다. 지난 7월 면세점 산업은 전년 동기 대비 17% 성장했다. 아모레퍼시픽의 2분기 면세점 채널 매출액 역시 전년 동기 대비 17.1% 상승했다.
지난 3일 하루 동안 아모레퍼시픽 주가는 7.6% 상승폭을 기록하기도 했다.

아모레퍼시픽 주가가 상승 추세로 돌아섰다고 보기에는 여전히 이르다는 평가도 나온다. 중국 화장품 소매 판매는 회복세지만 여전히 중국 화장품 수출은 부진하다.

박종대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아모레퍼시픽을 비롯한 많은 국내 화장품 업체가 실적 부진에도 주가는 상대적으로 높은 수준을 유지해왔다"며 "화장품 업종 적정 주가에 대한 눈높이를 낮추고 투자에 보수적으로 접근해야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희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09.09 17:34:30 입력

경제용어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기업분석 목록보기
[줌인 이종목] KT 실적 3분기 바닥론 `솔솔` 11/11
[줌인 이종목] 日 찾는 中관광객 급증에 JTC `.. 11/04
[줌인 이종목] 에스원, 무인경비 확대로 실적 .. 10/28
[줌인 이종목] 대우건설, 내년 턴어라운드 기대 10/21
[줌인 이종목] `기사회생` 코오롱생명과학 상한.. 10/14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1.13 15:2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122.45 ▼ 18.47 -0.86%
코스닥 661.85 ▼ 3.29 -0.49%
종목편집  새로고침 

mk포토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