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전체 기업분석 / 시장분석
뉴스 > 기획기사 > 새로고침

경제용어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줌인 이종목] 에스원, 무인경비 확대로 실적 훈풍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보안 서비스 업체 에스원의 향후 실적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올해 3분기 잠정 실적은 증권가 컨센서스(시장 전망치)보다 소폭 하회했지만 매출 호조세가 지속되면서 2020년에는 수익성을 회복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2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에스원의 올해 3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잠정치)은 각각 5350억원, 492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5169억원보다 3.50%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525억원 대비 6.31% 줄어들었다.
정대로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영업이익은 컨센서스 대비 5.9%가량 하회했지만 이번 분기에 일회성으로 반영된 기타 비용 40억원을 감안하면 시장 예상 수준에 대체로 부합한 실적"이라고 밝혔다. 에스원은 임금 인상, 주52시간 근무제 시행 등 경영 환경에 부담으로 작용한 요인도 털어내고 있다. 정 연구원은 "에스원 인력이 전년 동기 대비 약 200명 증원됐다"며 "지난해 2분기부터 반영된 임금 인상, 주52시간 근무제 시행 등 인건비 증가 요인을 영업실적 개선을 통해 상쇄하고 있음이 확인됐다"고 분석했다.

경영 부담 개선에 성공한 에스원은 최저임금 인상 효과가 내년 실적에 보탬이 될 전망이다. 특히 올해 4분기는 상품 판매, 건물 관리 등 매출 호조로 매출액이 사상 최대 규모에 달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에스원의 올해 4분기 컨센서스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5542억원, 542억원 규모다. 최저임금 상승에 부담을 느낀 기업들이 빌딩 관리를 에스원 등 외부 업체에 용역을 맡길 가능성이 높은 만큼, 이 분야 선두 주자인 에스원 실적에 긍정적 영향을 줄 것이라는 분석이다.

무인화·자동화 확대 추세로 신규 보안 수요가 늘어난다는 점도 호재다.
양 종인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최저임금 인상으로 무인 점포가 증가해 보안 수요가 증가할 것"이라며 "무인 주차 시스템, 무인 터널 안전 시스템도 보안 수요 증대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이와 함께 올해부터 늘어난 삼성 계열사에 대한 얼굴 인식 솔루션 공급이 2020년부터 본격 공급될 것이라는 점도 에스원에 긍정적인 요인이다.

다양한 사업자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새로운 사업 기회를 확보할 수 있다는 점도 호재다. 에스원은 LG유플러스와 함께 통신·보안 결합 상품을 출시했고, 이글루시큐리티와 인공지능(AI) 기반 종합보안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정석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10.28 17:04:39 입력 | 2019.10.28 19:13:20 수정

경제용어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기업분석 목록보기
[줌인 이종목] KT 실적 3분기 바닥론 `솔솔` 11/11
[줌인 이종목] 日 찾는 中관광객 급증에 JTC `.. 11/04
[줌인 이종목] 에스원, 무인경비 확대로 실적 .. 10/28
[줌인 이종목] 대우건설, 내년 턴어라운드 기대 10/21
[줌인 이종목] `기사회생` 코오롱생명과학 상한.. 10/14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1.15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162.18 ▲ 22.95 1.07%
코스닥 668.51 ▲ 5.2 0.78%
종목편집  새로고침 

mk포토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