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전체 기업분석 / 시장분석
뉴스 > 기획기사 > 새로고침

경제용어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줌인 이종목] KH바텍, 폴더블폰 호재로 1년새 13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2009년 애플 아이폰이 출시되면서 한국 휴대폰 시장은 급속도로 스마트폰 위주로 재편됐다. 자연스럽게 휴대폰 부품 업체도 스마트폰 중심으로 판도가 바뀌었다. 이 가운데 가장 큰 피해를 입은 업체는 바로 '힌지(hinge)' 제조업체다. 힌지는 여닫이문 경첩 중심부에 꽂는 쇠막대기 같은 부품이다.
예전 폴더폰과 슬라이드폰 여닫는 부분에는 힌지가 꽂혀 있어 휴대폰을 주머니에 쏙 넣도록 접을 수 있었다.

하지만 스마트폰은 열고 닫지 않아 힌지가 필요 없었고, 힌지 제조사는 KH바텍을 제외하고 모두 사라지는 운명을 맞았다.

휴대폰 힌지 제조사 KH바텍은 10년이 흐른 2019년 새로운 전기를 맞는다. 2016~2018년 3년 연속 대규모 적자를 기록하던 터라 존폐를 걱정해야 했지만 오랜 거래처였던 삼성전자가 지난해 갤럭시 폴드를 출시한 것이다. 스마트폰과 폴더폰을 결합한 이 휴대폰이 등장하면서 KH바텍은 지난해 2분기부터 영업흑자로 전환했고 주가는 다시 상승하기 시작했다. 손세훈 NH투자증권 스몰캡파트장은 "휴대폰 힌지 제조사는 스마트폰 등장과 함께 모두 부도를 맞았다"면서 "KH바텍은 끝까지 남은 힌지 제조사로 당분간 독점 지위를 유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난 1년 동안 주가 상승률은 무려 137%. KH바텍 주가는 갤럭시 폴드 등장과 함께 고공 행진을 거듭하고 있다. 폴더블폰 최대 수혜주로 꼽히면서 주가는 주가순자산비율(PBR)이 2.0배를 넘어설 만큼 상승했다.

폴더블폰 힌지는 20만번 접힘 테스트를 통과해야 하기 때문에 KH바텍은 당분간 독점 지위를 유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과거 노키아에 힌지를 납품했던 기술력 또한 녹슬지 않았다는 평가다.
이를 반영했기 때문인지 금융정보 업체 에프앤가이드가 집계한 KH바텍 적정 주가 컨센서스는 3만원에 달한다. 13일 종가가 2만200원인 것을 감안하면 아직 상승 여력이 충분하다는 분석이다.

다만 KH바텍은 최대 거래처로 꼽히는 삼성전자와 관계가 과거 원만하지 않았다는 지적도 있다. 앞으로 폴더블폰이 대세로 자리 잡는 가운데 삼성전자가 어떻게 힌지를 조달할지 눈여겨봐야 할 것이다.

[김규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01.13 17:14:49 입력 | 2020.01.13 17:18:45 수정

경제용어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기업분석 목록보기
[투자프레임 4.0] 위기후 반등은 4차산업혁명株.. 04/06
코웨이 배당성향 20%로 뚝 03/30
[줌인 이종목] 충전기社 동양이엔피, 주가 1년.. 03/09
[줌인 이종목] 다나와 실적 신바람…배당금 쑥.. 03/02
[줌인 이종목] 임플란트社 디오, 해외시장 급속.. 02/24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4.08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1,807.14 ▼ 16.46 -0.90%
코스닥 607.37 ▲ 0.47 0.08%
종목편집  새로고침 

mk포토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