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323410)
코스피 200
금융업
액면가 5,000원
  08.16 15:59

32,400 (32,950)   [시가/고가/저가] 33,300 / 33,300 / 32,300 
전일비/등락률 ▼ 550 (-1.67%) 매도호가/호가잔량 32,450 / 560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1,078,931 / 0 매수호가/호가잔량 32,400 / 6,862
상한가/하한가 42,800 / 23,100 총매도/총매수잔량 20,949 / 71,975

종목속보 속보전체 | 매일경제&연합 | 인포스탁

 [표] 코스피 지수선물·옵션 시세표(26일)-2 2022.07.26 16:37
 [표] 거래소 외국인 순매수도 상위종목(26일) 2022.07.26 15:45
 [표] 코스피 지수선물·옵션 시세표(25일)-2 2022.07.25 16:31
 [표] 거래소 기관 순매수도 상위종목(25일) 2022.07.25 15:45
 [표] 거래소 외국인 순매수도 상위종목(25일) 2022.07.25 15:45
 카카오뱅크, 출범 5주년 행사…'26주 적금'에 최대 연8% .. 2022.07.25 10:26
 생일턱 제대로 낸 이 은행…"1만명에 年 8% 특별금리" 2022.07.25 09:59
 카카오, 국내 최초 기술윤리위원회 신설…알고리즘 투명성.. 2022.07.25 09:30
 하락장에 시총순위 변동…성장·새내기주↓ 에너지·통신.. 2022.07.24 07:05
 [표] 거래소 기관 순매수도 상위종목(22일) 2022.07.22 15:45
 [게시판] 카카오뱅크 '26주적금 with 오늘의집' 45만좌 개.. 2022.07.21 09:29
 카뱅 직원, 1인당 1억 손실…쪽박 위기 처한 우리사주 2022.07.20 15:44
 오늘의 증시 일정 (7월 20일) 2022.07.19 17:43
 은행 임원 자사주 매입 늘었다 2022.07.19 16:19
 "F&F, 온라인 채널에서 고성장"...비중확대는 DSR무관 연.. 2022.07.19 09:20
 "구원투수 맞나"…삼전 팔고 LG엔솔 산 연기금, 수익률 마.. 2022.07.18 17:25
 스탠다드차타드증권, M&A 시장에서 달라진 존재감 2022.07.18 15:50
 국제 금융전문지 '아시아 최고 디지털 은행'에 카카오뱅크.. 2022.07.18 13:52
 [게시판] 카카오뱅크, 금융사기 피해 예방 영상 제작 2022.07.18 09:58
 [표] 주간 거래소 외국인 순매수도 상위종목 2022.07.15 18:15
 상장사 둘중 한곳 주가 고점대비 40% `주르륵` 2022.07.15 17:45
 [표] 거래소 기관 순매수도 상위종목(15일) 2022.07.15 15:45
 [표] 거래소 외국인 순매수도 상위종목(15일) 2022.07.15 15:45
 [표] 거래소 외국인 순매수도 상위종목(14일) 2022.07.14 15:45
 美 물가 충격에 `카카오 3형제` 일제히 급락…카카오뱅크.. 2022.07.14 10:23
 거래소, LG엔솔 등 주식선물 20종목·주식옵션 5종목 추가.. 2022.07.13 16:00
 상반기 삼성전자 시총 128조 증발…카카오 그룹주 10조 넘.. 2022.07.13 11:05
 [표] 거래소 기관 순매수도 상위종목(12일) 2022.07.12 15:45
 카카오뱅크, 나이스신용평가 'AA+' 등급 획득 2022.07.11 10:50
 연 6% 금리? 우린 `다마고치`로 승부…적금도 `감성` 시대 2022.07.10 17:39

이전

   1   |   2   |   3   |   4   |   5   |   6   |   7   |   8   

다음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6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33.52 ▲ 5.58 0.22%
코스닥 834.74 ▲ 3.11 0.37%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