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IR
NH투자증권
(005940)
코스피 200
증권
액면가 5,000원
  04.12 15:59

11,950 (12,000)   [시가/고가/저가] 12,000 / 12,250 / 11,850 
전일비/등락률 ▼ 50 (-0.42%) 매도호가/호가잔량 11,950 / 4,611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1,155,543 /▲ 152,111 매수호가/호가잔량 11,900 / 7,246
상한가/하한가 15,600 / 8,400 총매도/총매수잔량 309,435 / 255,559

종목속보

매일경제: 2021년 02월 28일 (일) 17시 14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모바일모바일 목록목록

증시 하락에도 구리 업고 날아오른 이 주식

최근 구리 가격 상승세에 힘입어 올해 풍산 실적이 크게 좋아질 것이라는 전망이 이어지고 있다.

2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풍산 주가는 최근 한 달 새 17%가량 상승세를 기록했다.

풍산은 구리 가격이 상승할 때 수혜를 입는 대표적 기업으로 꼽힌다. 구리를 가공해 판매하는 신동사업과 군납용 특수품 등을 만드는 방산사업을 하고 있다. 풍산은 제품 가공을 위해 구리를 재고로 두고 있는데 구리 가격이 오르면 재고자산평가이익으로 반영된다.

지난 25일(현지시간) 런던금속거래소에 따르면 구리 가격은 t당 9614.5달러까지 뛰었다. 1월 25일 7984.5달러 수준이었던 것을 감안하면 한 달 새 20%나 상승한 것이다. 구리 가격이 9000달러를 넘어선 것은 2011년 9월 이후 처음이다. 최근 미국과 중국 등을 중심으로 경기 회복 기대감이 커지고 인프라스트럭처 구축에 필요한 구리 수요가 크게 늘어난 것이 가격 급등의 원인으로 꼽힌다.

풍산은 지난해 호실적을 기록한 바 있다. 지난해 연결 기준 영업이익은 1212억원으로 전년 대비 194.6%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배당금 규모도 늘렸다. 최근 풍산은 주당 600원의 배당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총 배당금은 168억원 수준으로 시가배당률은 2.2%다. 총 배당금은 전년(112억원) 대비 50% 증가했다.

특히 최근 글로벌 경기 회복 기대감이 커지고 있고 재고 부족 상황 등을 감안하면 구리 가격이 사상 최고치를 경신할 가능성도 있다고 증권가는 내다봤다.

변종만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낮은 재고 수준과 광산의 더딘 공급이 가격 상승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면서 "구리 가격이 사상 최고치였던 2011년 2월 t당 1만500달러에 도달할 수도 있다"고 전망했다.

증권가는 올해 풍산 실적 전망치를 높여 잡고 있다. 이날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풍산의 올해 예상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2조9961억원, 1623억원 수준이다. 지난해 잠정치와 비교해 각각 16%, 34% 높은 수치다.

백재승 삼성증권 연구원은 "전 세계적으로 자동차와 가전 판매량이 늘어나고 있는데 이는 모두 구리 수요 증가를 의미하는 변화"라면서 "이뿐만 아니라 기존 내연기관차 대비 전기차의 구리 사용량이 4~10배가량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전기차 비중 확대도 구리 수요에 긍정적"이라고 설명했다.

[김정범 기자]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4.12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3,135.59 ▲ 3.71 0.12%
코스닥 1,000.65 ▲ 11.26 1.14%
종목편집  새로고침 

mk포토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