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006360)
코스피 200
건설업
액면가 5,000원
  11.29 15:59

23,750 (23,550)   [시가/고가/저가] 23,600 / 23,950 / 23,450 
전일비/등락률 ▲ 200 (0.85%) 매도호가/호가잔량 23,800 / 22,117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964,536 /▲ 33,097 매수호가/호가잔량 23,750 / 6,432
상한가/하한가 30,600 / 16,500 총매도/총매수잔량 94,684 / 83,747

종목속보

매일경제: 2022년 09월 20일 (화) 17시 32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모바일모바일 목록목록

하락장 피해 중소형주로…개미 이달 1522억 순매수

주식시장이 좀처럼 반등할 기미를 보이지 않자 중소형주에서 활로를 찾는 투자자가 늘고 있다. 하락장 수익률도 중소형주가 비교적 선방하고 있다. 다만 수익률 편차가 큰 만큼 종목 선별이 중요하다는 지적이다.

20일 한국거래소와 코스콤에 따르면 개인투자자는 이달 들어 유가증권시장(코스피) 중형주를 전날까지 1522억원가량 순매수했다. 지난달 중형주를 3134억원어치 순매도한 것과 정반대 흐름이다. 개인은 소형주(536억원)에 대해서도 이달 순매수를 기록했다. 지난 7월(1283억원)과 지난달(1353억원)에 이어 세 달 연속 매수 우위를 보이고 있다.

인플레이션과 금리 인상으로 주식 전반에 대한 투자 매력이 떨어지자 중소형주의 높은 수익률을 노린 수요가 유입되고 있다는 분석이다. 최유준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주가 부진이 이어지면서 적극적인 투자자들은 중소형주에서 기회를 찾는 것으로 보인다"며 "올해 코스피 횡보 구간에서 개인의 중소형주 매매 비중이 크게 증가했다"고 밝혔다.

중소형주는 수익률에서 대형주를 웃돌고 있다. 올해 `서머랠리(여름 강세장)` 고점(8월 16일·2533.52) 이후 하락장에서 코스피 중형주는 6.6%, 소형주는 6.2% 하락했다. 대형주 지수(-7.12%)를 앞서는 수익률이다. 이재만 하나증권 연구원은 "상장사의 이익 증가율 둔화와 유동성 정체가 나타나는 국면에서는 과거에도 대형주보다 중형주 성과가 좋았다"고 설명했다.

다만 중소형주 투자 시 종목 선별에 더욱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지적한다. 실제로 이 기간 중소형주 지수는 일부 종목으로 수익률 쏠림 현상이 관찰됐다. 중형주 구성 종목 중 가장 높은 수익률을 기록한 현대에너지솔루션은 이 기간 36.42% 상승했다. 에스엘(24.92%), 드림텍(24.34%), 코스모화학(21.87%), 율촌화학(21.4%)도 20% 넘는 수익률을 기록했다. 금양, 이수화학, 한미글로벌, 제주은행 등 일부 소형주는 50~70% 폭등했다.

반면 개인투자자들이 비중을 늘린 중소형주들은 대부분 수익률이 크게 부진했다. 같은 기간 개인이 가장 많이 순매수한 중형주인 KG스틸(506억원)은 23.8% 급락했다. 다음으로 가장 많이 순매수한 두산퓨얼셀(469억원), GS건설(412억원), 현대두산인프라코어(344억원)도 각각 22.13%, 14.95%, 13.41% 내렸다. 개인 순매수 상위 10개 중형주 가운데 코스피보다 높은 수익률을 기록한 기업은 BNK금융지주(-4.65%) 한 곳에 불과했다.

전문가들은 고환율에 따라 높은 수출 비중과 영업이익률 개선 여부, 현금 창출 능력 등을 기준으로 중형주 선별에 나서라고 조언했다.

[강민우 기자]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1.29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33.39 ▲ 25.12 1.04%
코스닥 727.54 ▲ 9.64 1.34%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