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창오토텍
(080470)
코스닥
중견기업부
액면가 500원
  11.23 15:59

8,820 (8,880)   [시가/고가/저가] 8,900 / 8,920 / 8,750 
전일비/등락률 ▼ 60 (-0.68%) 매도호가/호가잔량 8,830 / 961
거래량/전일동시간대비 58,224 /▲ 16,500 매수호가/호가잔량 8,820 / 260
상한가/하한가 11,500 / 6,220 총매도/총매수잔량 8,953 / 13,156

종목속보

연합뉴스: 2020년 10월 27일 (화) 17시 00분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광주형 일자리' 최대 주주 광주그린카진흥원장에 현대차 출신

'광주형 일자리' 합작 법인의 최대 주주인 광주그린카진흥원 제5대 원장에 현대자동차 출신이 선임됐다.

27일 광주시에 따르면 그린카진흥원은 전날 이사회를 열고 김덕모(68) 세양이엔지 고문을 원장으로 선임·의결했다.

신원 조회, 산업통상자원부 승인 등의 절차를 거쳐 11월 초 진흥원이 최종 임명한다.

김 내정자는 현대차에서 1978년부터 2008년까지 중국 공장 상무이사, 기획조정실 전무이사, 홍보 담당 부사장 등을 역임했다.

이후 자동차 부품 기업인 성창오토텍 부회장 등을 지냈다.

광주시 출연기관인 그린카진흥원은 광주 자동차 산업 발전을 위한 정책 기획·기업 지원 기관이다.

광주시를 대리해 '광주형 일자리' 합작 법인인 광주글로벌모터스(GGM)에 483억원을 투자한 1대 주주다.

GGM 의사 결정에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데다가 전임 원장이 방만 운영 지적을 받고 사직해 새 원장 선임에 전문성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컸다.

하지만 현대차를 떠난 지 10년이 넘는 데다 현대차에서도 대외, 노무, 홍보 등 업무를 주로 맡은 것으로 알려져 전문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온다.

김덕모 내정자는 "지역 미래 자동차 산업 육성을 위해 GGM 친환경 차 전환과 위탁 생산 수주 다변화를 적기에 실현하고 지역 부품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운트 체크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1.23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602.59 ▲ 49.09 1.92%
코스닥 873.29 ▲ 3.11 0.36%
종목편집  새로고침 

mk포토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