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아마존 원주민-불법 금광 개발업자들 총격전…최소 9명 사상
2021-05-12 01:29:26 

아마존 열대우림의 원주민과 불법 금광 개발업자들이 충돌하면서 총격전이 벌어져 사상자가 발생했다.

11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브라질 북부 호라이마주 우라리코에라 강변의 팔리미우 원주민 거주지역에서 야노마미 부족과 불법 금광 개발업자들이 총격전을 벌여 최소한 3명이 사망하고 6명이 부상했다.

이 지역에서 활동하는 야노마미·예콰나 원주민 보건협의회의 주니오르 헤쿠라리 야노마미 회장은 금광 개발업자 3명이 숨지고 5명이 부상했으며 원주민 가운데는 1명만 부상했다고 전했다.

원주민들은 금광 개발업자들을 태운 배 7척이 전날 오전 11시 30분께 현장에 도착한 뒤 총격전이 30여 분 동안 벌어졌다고 말했다.


정부 당국과 군·경찰은 원주민과 금광 개발업자들을 대상으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으나 주장이 엇갈리면서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알려졌다.

원주민들은 금광 개발업자들이 자신들을 공격했다고 주장했으나, 호라이마주를 장악하고 있는 대형 범죄조직이 개입됐다는 의혹도 제기되고 있다.


아마존 열대우림 최대 규모의 원주민 공동체인 야노마미 부족의 거주지는 9천600㏊ 정도이며 부족민은 2만7천여 명으로 추산된다.

야노마미 거주지역에서 활동하는 불법 금광 개발업자는 2만5천여 명으로, 자이르 보우소나루 대통령 정부가 개발을 장려하면서 수가 크게 늘었다.

이들은 야노마미 거주지역 곳곳을 파헤치면서 환경을 오염시킨다는 비판을 받고 있으며 코로나19 확산을 부추긴다는 지적도 받고 있다.

지난달에는 브라질 보건부 직원들이 야노마미 원주민들에게 할당된 코로나19 백신을 빼돌려 불법 금광 개발업자들에게 접종해주고 금을 받아 챙긴다는 주장이 제기되기도 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뉴스 목록보기
뉴욕증시, 국채금리 상승에 혼조…다.. 22-09-28
목재 가격도 팬데믹 이후 최저…건설.. 22-09-28
- 아마존 원주민-불법 금광 개발업자들.. 01:29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1.30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72.53 ▲ 39.14 1.61%
코스닥 729.54 ▲ 2 0.27%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