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뉴욕증시, '산타랠리' 기대 속 혼조…S&P500지수 최고 마감
2021-12-30 06:38:35 

뉴욕증시,
사진설명뉴욕증시, '산타랠리' 기대 속 혼조…S&P500지수 최고 마감 (GIF)
뉴욕증시는 연말 거래량이 크게 줄어든 가운데 산타 랠리에 대한 기대 속에 혼조세를 보였다.

29일(미 동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90.42포인트(0.25%) 오른 36,488.63으로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6.71포인트(0.14%) 상승한 4,793.06을 나타냈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전장보다 15.51포인트(0.10%) 하락한 15,766.22로 장을 마감했다.

S&P500지수는 또다시 사상 최고치로 마감했다.
올해 들어 70번째 사상 최고치 마감이다. 다우지수는 6거래일 연속 상승했고, 나스닥지수는 국채금리가 상승하며 하락했다.

연말을 맞아 별다른 이벤트가 없는 가운데 투자자들은 오미크론 관련 소식과 미국 국채금리 움직임을 주시했다.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팬데믹 이후 최고치를 경신했다.

미 존스홉킨스대학 자료에 따르면 28일 기준으로 7일간의 하루 평균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26만5천427명으로 집계됐다.

뉴욕타임스(NYT) 자체 집계 결과도 7일간 하루 평균 신규 확진자 수가 26만7천305명으로 파악됐다. 이는 팬데믹 이후 최대다.

다만 입원 환자와 사망자의 증가세는 아직 확진자만큼 가파르지 않다.

NYT에 따르면 하루 신규확진자는 2주 전 대비 126% 증가했으나 입원자 수는 11% 증가하고, 사망자 수는 3% 감소했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무증상 확진자의 격리 기간을 10일에서 5일로 단축하고 남아프리카공화국 연구진들이 오미크론 변이가 이전 변이보다 덜 위험하다는 연구 결과를 속속 내놓으면서 오미크론에 대한 우려는 크게 줄었다.

증시는 최근 이 같은 우려가 줄어들며 빠르게 반등했으며 지수가 사상 최고치에 다다르거나 근방에서 움직이면서 새해를 앞두고 차익 실현 움직임도 나오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에 따르면 전날 NYSE와 나스닥을 합친 거래량은 올해 들어 최저치를 경신했다.

미국 10년물 국채금리가 1.55%까지 빠르게 오른 점은 기술주에 부담이 됐다. 이는 지난 11월 말 이후 최고치다.

국채금리는 오미크론 변이에 대한 우려가 크지 않다면 내년 연방준비제도(연준·Fed)가 예상보다 일찍 금리를 올릴 수 있다는 우려에 상승했다.

미국의 상품수지 적자는 수입이 크게 증가하면서 역대 최대를 경신했다.

미 상무부는 지난 11월 상품수지(계절조정치) 적자가 978억 달러로 집계돼 전월대비 17.5% 증가했다고 밝혔다.

지난 11월 매매계약에 들어간 펜딩(에스크로 오픈) 주택판매는 감소세로 돌아섰다.

전미부동산중개인협회(NAR)에 따르면 11월 펜딩 주택판매지수는 전월보다 2.2% 하락한 122.4로 집계됐다.

이는 전달 7.5% 상승한 이후 하락한 것으로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전문가 예상치인 전월대비 0.8% 상승보다 낮았다.

업종별로 부동산, 헬스, 유틸리티, 자재, 필수 소비재 관련주가 오르고, 에너지, 통신, 금융주는 하락했다.

미국 크루즈 관련주들이 코로나19 확진자 증가로 다시 운항 중단 조처가 내려질 수 있다는 우려에 하락했다.

크루즈 선사인 카니발, 노르웨이지안 크루즈의 주가는 각각 0.5% 1.5%가량 하락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10억2천만 달러(약 1조2천102억 원)어치의 테슬라 주식을 추가 매각해 트위터를 통해 공언했던 보유지분 10% 매각에 다가섰다는 소식도 나왔다. 테슬라 주가는 0.2%가량 하락했다.

반도체 관련주인 AMD가 3% 이상 하락했고, 엔비디아도 1% 이상 떨어졌다.

미국 제약사 바이오젠의 주가는 삼성 인수설에 9% 이상 올랐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오미크론에 대한 우려가 크지 않아 연말 산타 랠리에 대한 기대가 유효하다고 말했다. 산타 랠리는 크리스마스 연휴 이후부터 연초 2거래일까지 주가가 오르는 경향을 보이는 것을 말한다.


JFD 그룹의 샤랄람보스 피소로스 리서치 대표는 마켓워치에 "전날의 하락은 추세 반전과는 거리가 멀다"라며 "언론 보도로 볼 때 오미크론의 빠른 확산세에도 증상이 약해 또다시 글로벌 봉쇄가 단행되지 않을 것으로 보이며, 올해 남은 기간 투자자들이 산타 랠리에 다시 불을 붙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 페드워치에 따르면 연방기금(FF) 금리 선물 시장은 내년 3월 연준이 금리를 인상할 가능성을 60.2%로 예상했다. 내년 5월 금리 인상 가능성은 74.3%를 기록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변동성 지수(VIX)는 전장보다 0.59포인트(3.36%) 하락한 16.95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상보 1,460 ▲ 40 +2.82%
 
해외증시 목록보기
뉴욕증시, 대형 기술기업 실적 앞두.. 22-04-27
경기둔화 공포에 짓눌린 뉴욕증시….. 22-04-27
- 뉴욕증시, '산타랠리' 기대 속 혼조.. 06:38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6.24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366.60 ▲ 52.28 2.26%
코스닥 750.30 ▲ 35.92 5.03%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