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 매일경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株머니 매니저의 HOT종목
2022-01-14 04:01:02 

에이프로는 2차전지 생산공정 중 후공정에 해당하는 활성화 장비를 생산하는 업체로 LG에너지솔루션이 주요 핵심 고객사다. 에이프로의 주력 장비는 충방전기이며 배터리 생산 시 활성화 공정에서 사용된다. 배터리는 활성화 공정을 거치기 전까지 본래 기능을 수행할 수 없는데 활성화 공정에서 미세한 전기를 공급하는 과정을 거쳐야 양극과 음극을 구성하는 물질이 전기를 발생시키는 활동을 시작하게 된다. 에이프로의 충방전기는 배터리 생산에 필수적인 장비라고 할 수 있다.
에이프로는 고객사 LG에너지솔루션의 미국 투자에 따른 성장 모멘텀이 기대되는데 LG에너지솔루션은 GM과 배터리 합작법인 얼티엄셀스를 설립한 후 미국 오하이오주에서 1공장 설비 투자를 진행 중이며 미국 테네시주 2공장 투자도 발표했다. 2025년까지 미국에서만 독자적으로 70GWh 이상 생산능력을 구축할 계획이다.

티씨케이는 반도체 고단화·미세화에 따라 더욱더 까다로워지는 식각 공정에 필요한 실리콘 카바이드 링(Solid SiC ring)을 주로 공급한다. 주요 고객사는 미국의 식각 공정 장비 제조사이고, 주요 최종 사용자는 메모리 반도체 고객사다. 고객사의 3D 낸드 공정 전환과 신규 공장 가동률 상승 효과에 따라 SiC Ring 부문이 성장하면서 4분기 실적 시장 기대치에 부합할 전망이다. 올해 1분기 사상 최대 실적이 기대되는데 삼성전자 평택2기 공장 초기 가동, SK하이닉스 M16 공장 가동률 상승 효과 등에 따라 SiC Ring 부문 실적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올해 상반기를 시작으로 200단 이상의 3D 낸드 양산이 본격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 고객사의 3D 낸드 양산 기술이 224단에서 향후 1000단 수준까지 발전하면서 챔버 장비 내에서 사용되는 SiC Ring 개수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한화솔루션 사업 부문은 태양광, 원료, 가공, 유통으로 나눌 수 있고 매출 기여도 측면에서 본다면 태양광과 원료가 압도적이다. 태양광 산업은 태양광 패널 재료인 폴리실리콘 가격 등락에 따라 기업 실적에 미치는 영향이 크다.
태양광 적자의 주요인은 폴리실리콘 부족에 따른 원가 상승과 수요 감소였는데, 올 초 들어 폴리실리콘 가격이 30달러로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는 점은 밸류에이션이 높은 태양광 부문에서 이익 개선이 이뤄질 수 있다는 것을 방증한다. 또 조 바이든 행정부의 공약이었던 미국산 태양광 제품에 세금을 돌려주는 SEMA(신재생) 법안이 1월에 통과된다면 한화솔루션의 태양광 산업은 한층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종속회사 한화큐셀은 미국에서 폴리실리콘 공장 두 곳을 운용하는 노르웨이 기업 지분을 인수했다. 법안이 통과된다면 모듈 공장 증설에도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SK하이닉스 87,500 ▼ 3,500 -3.85%
LG 78,600 ▲ 700 +0.90%
삼성전자 56,200 ▼ 800 -1.40%
한화솔루션 38,250 ▲ 350 +0.92%
태양 7,760 ▼ 90 -1.15%
티씨케이 110,100 ▼ 2,400 -2.13%
에이프로 10,700 ▼ 550 -4.89%
 
전체뉴스 -> 매일경제 목록보기
아이오닉 5, 인니서 1587대 계약됐다.. 22-05-01
"바닥은 언제"…올해 20% 하락 네카.. 22-05-01
- 株머니 매니저의 HOT종목 04:01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7.01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305.42 ▼ 27.22 -1.17%
코스닥 729.48 ▼ 15.96 -2.14%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