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버핏도 18조 잃었다...`암흑의 상반기` 500대 갑부 재산 얼마나 줄었나 보니
2022-07-02 06:48:06 

블룸버그통신이 자체 조사 결과 올해 상반기(1~6월) 전 세계 갑부 500명의 재산이 1조4000억달러(약 1817조2000억원) 감소했다고 현지 시각으로 1일 밝혔다.

세계 최고 부자인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는 재산이 620억달러(약 80조4760억원)가량 줄었고, 2위인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창업자도 약 630억달러(약 81조7740억원) 손실을 봤다.

베르나르 아르노 루이뷔통모에헤네시(LVMH)의 회장,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의 재산도 각각 493억달러(약 63조9914억원), 234억달러(약 30조3732억원) 줄었다.

'투자 달인' 워런 버핏 버크셔 해서웨이 회장은 1분기 가치 투자로 재산이 늘었으나 미국 증시 폭락 여파에 결국 쓴맛을 봤다.
그의 재산은 141억달러(약 18조3018억원) 감소했다.

마크 저커버그 메타 최고경영자의 경우 회사 주가 급락으로 재산이 655억달러(약 85조190억원) 감소했다.


다만 상반기에 10대 부호 중 인도의 에너지 재벌 2명의 재산은 불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가우탐 아다니 아다니그룹 회장의 재산은 221억달러(약 28조6858억원) 늘었고, 무케시 암바니 릴라이언스그룹 회장 역시 재산이 30억달러(약 4조원) 증가했다.

이들은 유가 등 원자재 가격 상승의 반사 이익을 누린 것으로 보인다.

블룸버그는 전 세계 부호들의 재산이 크게 줄었지만, 최근 몇 년 동안 막대한 부를 축적했기 때문에 요즘의 자산 가격 하락 시기를 활용해 다른 기업을 싸게 매수하는 기회로 삼을 것이라고 전했다.

[김우현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뉴스 목록보기
"코로나19, 취약계층에 더 타격…저.. 22-08-03
서민은 물가고로 신음하는데…떼돈 .. 22-08-03
- 버핏도 18조 잃었다...`암흑의 상반.. 06:48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0.04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209.38 ▲ 53.89 2.50%
코스닥 696.79 ▲ 24.14 3.59%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