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오전장 특징주★(코스닥)
2020-07-09 11:10:13 

제목 : 오전장 특징주★(코스닥)
특징 종목이 슈 요 약
골드퍼시픽
(038530)
자회사 에이피알지, 렘데시비르 50배 이상 효능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착수 소식에 급등
▷동사는 금일 언론을 통해 자회사 에이피알지가 경희대 강세찬 교수로부터 임상 단계에 있는 코로나19 치료제 후보물질 'APRG64'을 인수했으며,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한 임상1상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힘. APRG64는 강세찬 교수가 천연물 기반으로 발굴한 신약 후보물질로 美 FDA로부터 최초 코로나19 치료제로 승인을 받은 렘데시비르보다 50배 이상 세포 '침입 차단'과 감염 후 증식 억제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짐.
▷이와 관련, 동사 관계자는 "신종플루 치료제 타미플루도 천연물을 기반으로 하고 있기 때문에 APRG64를 기반으로 치료제 개발에 성공할 경우 제2의 타미플루 개발에 성공하는 셈"이라며, "효능이 탁월하고 치료 뿐 아니라 예방에도 효과가 있기 때문에 국내외 제약사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언급.
인콘
(083640)
204억원 규모 KF94 황사방역용 마스크 공급계약 체결에 급등
▷전일 장 마감 후 주식회사 제이엘과 204억원(최근 매출액대비 66.32%) 규모 공급계약(KF94 황사방역용 마스크) 체결 공시(계약기간:2020-07-08~2020-12-30).
글로스퍼랩스
(032860)
대규모 자금조달 기대감에 급등
▷전일 장 마감 후 운영자금 확보 목적으로 케이디글로벌플랫폼펀드 대상 100억원 규모의 사모 전환사채권 발행 결정 공시(전환가액:2,590원, 전환청구일:2021-10-15 ~ 2023-09-15).
▷아울러 운영자금 확보 목적으로 커넥티드얼라이언스펀드를 대상으로 5,649,717주(99.99억원) 규모 제3자배정 유상증자 결정 공시(발행가:1,770원, 상장예정:2020-11-19).
엑세스바이오
(950130)
코로나19 분자진단키트, 美 FDA 긴급사용승인 소식에 강세
▷동사는 금일 언론을 통해 코로나19 분자진단키트 'CareStart ™ COVID-19 MDx RT-PCR'가 美 FDA로부터 긴급사용승인을 받았다고 밝힘. 이와 관련, 동사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초기에 미국 뉴저지 연구소 내 분자진단 생산시설을 신속하게 구축해 분자진단 키트의 생산도 가능하게 됐다"며, "이번 승인은 동사가 선진 시장으로의 판매 비중을 확대하고, 분자진단으로까지 제품군을 확보할 수 있는 중요한 발판이 될 것"이라고 언급.
제이웨이
(058420)
유상증자 권리락 효과에 강세
▷전일 장 마감 후 유상증자로 인한 권리락 효과가 금일 발생한다고 공시. 기준가격은 1,055원임.
비에이치
(090460)
하반기 실적 반등 및 내년 실적 도약 기대감 등에 상승
▷신한금융투자는 동사에 대해 상반기 실적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국내 고객사가 부품 재고조정을 단행함에 따라 부진할 것이지만, 하반기에는 출하량이 급반등해 전년대비 성장이 유력하다고 밝힘. 이는 북미고객사가 보급형 스마트폰에도 OLED를 탑재함에 따라 디스플레이 FPCB의 수요증가가 예상되기 때문 등으로 분석.
▷아울러 내년에도 OLED 채용률 상승효과가 온기로 반영되며 또 한번의 실적 도약이 전망된다고 밝힘.
▷투자의견 : 매수[유지], 목표주가 : 25,000원[유지]
청보산업
(013720)
40억원 규모 CB발행 결정 속 상승
▷전일 장 마감 후 운영자금 확보 목적으로 강성학 등 대상 40억원 규모의 사모 전환사채권 발행 결정(전환가액:2,040원, 전환청구일:2021-07-09 ~ 2023-06-09) 공시.
지어소프트
(051160)
자회사 오아시스 성장에 따른 2분기 최대 실적 전망에 상승
▷하나금융투자는 동사에 대해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664억원(+67.6%, YoY), 영업이익은 26억원(+8,485.1%, YoY)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 이는 자회사 오아시스의 온라인 채널 누적 회원 수 및 일평균 주문 수 증가 지속에 따른 실적 호조 등 때문으로 분석.
▷아울러 자회사 오아시스는 2분기에 분기별 성장이 이어질 것으로 보이며, 하반기에는 본격적인 프로모션 진행 및 추가적 물류센터 확장으로 오아시스 온라인의 성장세가 가속화 될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힘.
▷투자의견 : BUY[유지], 목표주가 : 21,900원[유지]
CJ ENM
(035760)
업황 회복시 실적 개선 전망 등에 소폭 상승
▷한국투자증권은 동사에 대해 2분기 실적은 시장 기대치를 소폭 하회할 것으로 보이지만, 3분기부터는 기대작 편성에 따른 케이블 광고 점유율 증가(1~2Q: 38% → 3~4Q: 40%)와 제작비 통제 효과가 나타나며 미디어 부문의 회복이 시작될 것이라고 밝힘. 아울러 내년부터는 극장 정상화와 오프라인 행사 재개에 따른 영화, 음악 부문의 회복과 광고업 턴어라운드가 나타나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각각 11.5%, 29.7% 증가할 것으로 전망.
▷또한, 과거 자회사 스튜디오드래곤과 시가총액 역전 구간은 매수 기회였으며, 자회사 스튜디오드래곤과 시가총액 역전은 장기간 지속되기 어렵다고 분석.
▷투자의견 : 매수[유지], 목표주가 : 175,000원[유지]
셀리버리
(268600)
다케다와 공동개발 운동실조증 신약물질, 뇌·심장 전송 입증 소식에 소폭 상승
▷동사는 언론을 통해 다국적 제약사인 다케다와의 '치료 신약후보물질 개발' 프로젝트 마지막 마일스톤 3단계인 운동실조증 및 비대성 심근증 치료효능 평가에서 최대 관심사였던 약동학·약력학 분석결과를 다케다 측으로부터 전달받았다고 밝힘.
▷효능평가에서는 심장의 생물학적 활성도가 1회 투여만으로 20% 상승하는 결과를 얻었으며, 또한 약동학(PK) 결과 심장 뿐만 아니라 뇌조직 깊숙한 대뇌피질까지 동사의 TSDT 플랫폼에 의해 뇌기능을 정상화 시키고, 심장기능을 되살릴 수 있는 신약후보물질이 전송됨을 증명했다고 밝힘.
▷이와 관련 동사 관계자는 "이미 당사 연구진에 의해서 여러 번 증명된 심장 및 뇌 질병 동물모델에서의 치료효능이 다케다에 의해 최종 재증명되면 라이센싱 딜 돌입이 기대된다"고 밝힘.

===================================================
Copyright by www.infostock.co.kr. All rights Reserved
본 정보는 해당종목의 매수/매도신호가 아니며,
이를 근거로 행해진 거래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청보산업 4,600 ▲ 330 +7.73%
글로스퍼랩스 284 ▼ 3 -1.05%
CJ ENM 129,500 ▲ 3,500 +2.78%
골드퍼시픽 1,290 ▼ 30 -2.27%
디오 28,750 ▲ 900 +3.23%
지어소프트 12,100 ▼ 800 -6.20%
제이웨이 919 ▲ 16 +1.77%
인콘 843 ▼ 15 -1.75%
비에이치 22,250 ▼ 700 -3.05%
레이 46,550 0 -%
스튜디오드래곤 86,500 ▼ 500 -0.57%
셀리버리 121,700 ▼ 100 -0.08%
엑세스바이오 22,700 ▲ 1,950 +9.40%
 
특징주 목록보기
글로벌 세븐일레븐 7만1100호점, 한.. 20-07-09
현대해상-서울핀테크랩, 스타트업 지.. 20-07-09
- 오전장 특징주★(코스닥) 11:10
"금융주·반도체중소형주 주목 필요.. 20-07-09
액트로(290740) 소폭 상승세 +3.74.. 20-07-09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2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32.35 ▲ 13.68 0.57%
코스닥 845.60 ▼ 14.63 -1.70%
종목편집  새로고침 

mk포토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