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 매일경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KT클라우드 투자 유치, 맥쿼리·KKR·IMM 등 경합
2022-10-04 16:37:22 

KT클라우드의 투자 유치전에 내로라하는 투자자들이 군침을 흘리고 있다. 인프라 투자에 적극적인 글로벌 인프라 뿐 아니라 국내 대형 사모펀드도 출사표를 던졌다. 중위험 중수익 투자처로 주목받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4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KT클라우드는 이날 오전 투자 유치를 위한 적격후보군(숏리스트)를 추렸다.
예비입찰에 참여한 기업이 10곳을 상회한 데 따른 행보다. 맥쿼리자산운용과 콜버그크래비스로버츠(KKR) 등 글로벌 사모펀드(PEF)가 포함됐다. 국내 투자자 중에선 IMM크레딧솔루션, VIG얼터너티브크레딧, 미래에셋자산운용 등이 포함됐다.

이번 거래는 KT클라우드가 발행할 예정인 신주를 다수 투자자들이 나눠 인수하는 방식이다. 모집금액은 최대 8000억원 정도로 알려져 있다. 약 20%에 해당하는 지분을 복수의 재무적투자자에게 넘기는 구조다. 크레디트스위스가 투자 유치 자문을 맡았으며 다음달 본입찰을 진행할 예정이다.

KT클라우드는 기업과 정부에 클라우드(가상서버) 서비스를 제공하고 인터넷데이터센터(IDC)를 운영한다. 지난 4월 모회사 KT의 현금·현물 출자로 설립됐다. 국내 클라우드 시장에서 KT클라우드의 점유율은 아마존웹서비스(AWS)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 하지만 네이버클라우드와 NHN클라우드,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등 후발 주자들이 발빠르게 추격하고 있다. KT클라우드가 투자금을 확보해 공격적인 투자에 나서려는 이유다.

입찰 참여를 검토하는 곳들은 KT클라우드의 IDC 사업 부문에 주목한다. KT클라우드는 IT 기업과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회사(CSP) 등 외부 고객에게 IDC 인프라를 제공하며 수익을 거두고 있다. 관련 사업이 꾸준히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돼 해당 부문에 강점을 지닌 KT클라우드 역시 반사이익을 거둘 가능성이 높다. 한국데이터센터산업협의회에 따르면 2000년대 이전 50여개에 불과했던 데이터센터는 2019년 158개로 세 배 넘게 증가했다. 초기에는 데이터센터를 자체적으로 건립하는 분위기였으나, 최근엔 데이터센터를 대여하는 방향으로 선회하는 분위기다.

시장 관계자는 "KT클라우드가 데이터센터 부문에서 빠르게 확장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며 "이런 지점 때문에 장기 투자 성향이 강한 인프라펀드들도 인수 타당성을 검토하는 분위기"라고 설명했다.

공공 클라우드 정책은 고려해야 할 변수로 지적된다. 공공 클라우드 부문은 토종 클라우드 제공사들의 독과점 시장으로 여겨져 왔는데, 정책 기조에 따라 이런 흐름이 바뀔 수도 있기 때문이다. 현재 방송통신 당국은 '클라우드 서비스 보안 인증(CSAP)'을 개편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기존의 CSAP에 따르면 아마존웹서비스(AWS)와 구글클라우드플랫폼, 마이크로소프트 애저(Azeure) 등 글로벌 기업들이 공공 클라우드에 진출하지 못했다. 만약 이런 규제의 문턱이 낮아지면 KT클라우드 입장에선 캡티브 시장 점유율이 낮아질 수 밖에 없게 된다.

전년도 KT클라우드의 매출액은 4559억원으로 KT 전체 매출(24조원)과 견줘보면 미미한 수준이다. 하지만 KT클라우드는 오는 2026년까지 2조원 수준의 매출을 달성하는 것을 목표로 세웠다. 기업들의 디지털 전환 국면에 맞춰 크라우드 사업이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하기 때문이다.
KT에 따르면 오는 2025년 국내 클라우드·IDC 시장 규모는 약 11조6000억원 정도로 전망된다. 연평균 약 16%씩 성장할 것으로 내다본 것이다. 다만 모회사 KT의 투자자들이 외부 자금 유치에 부정적인 기류를 보이는 점은 부담이다. KT는 투자 유치 과정에서 모회사 주주들에 대한 보호장치를 충분히 마련하겠다는 입장이다.

[강우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KT 37,400 ▲ 100 +0.27%
카카오 55,500 ▼ 500 -0.89%
CS 1,485 ▼ 40 -2.62%
NHN 24,250 ▼ 450 -1.82%
 
전체뉴스 -> 매일경제 목록보기
"코스피 2200선 이하에서는 복원력".. 22-10-05
뉴욕증시, 연준 금리 인상폭 완화 기.. 22-10-05
- KT클라우드 투자 유치, 맥쿼리·KKR.. 16:37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7 12:34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382.46 ▼ 10.7 -0.45%
코스닥 716.68 ▼ 2.76 -0.38%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