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지구촌 10대소녀 집단 틱장애…살펴보니 배후에 틱톡 시청
2021-10-17 22:02:43 

소녀들의 틱장애가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늘어나고 있으며 그 배후에 틱톡이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17일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 비즈니스 인사이더 등에 따르면 최근 전 세계적으로 10대 소녀들에게 불안감, 우울증, 틱장애가 늘고 있다.

이는 코로나19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과 시기가 대체로 일치했다.

의사들은 초기에 이런 증상들을 보고 곤혹스러워했다.


틱장애는 주로 소년들에게서 나타나고 어린 여성이 틱장애 증상을 보이는 경우는 희소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의사들은 곧 이들의 공통점을 찾아냈다.

바로 '투레트증후군'을 겪고 있다고 말하는 유명 틱톡 인플루언서의 영상을 본다는 것이었다.

'투레트증후군'은 유전적 신경계 장애로 인해 무의식적으로 행동을 반복하거나 소리를 내는 틱 장애다.

캐럴라인 올베라 시카고 러시대학교 의학센터 연구원은 영국 억양으로 '빈스'(beans)라고 불쑥 내뱉는 환자들을 여러 명 목격했다.

이 중에는 심지어 영어를 못하는 환자들도 있었다.

올베라 연구원은 추적 끝에 영국의 유명 틱톡커 (TikToker·틱톡하는 사람) 중 불쑥 '빈스'라고 말하는 사람이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의사들은 이 같은 행동이 투레트증후군이 아니라 신체가 기능적으로 이상을 보이는 것(기능성신경학적장애)이라고 진단했다.

이런 방식으로 틱 장애가 단체로 나타나는 사태는 예전에도 있었다.

미국 뉴욕 북부에서도 10년 전 여러 10대들이 심리적인 이유로 집단 틱 장애를 앓았다.


텍사스 어린이 병원의 신경과 전문의 매리엄 헐은 최근 논문에서 과거에는 심리적 장애가 퍼지는 것이 특정 지역에 국한됐으나 소셜미디어 때문에 심리적 장애가 전 세계로 빠르게 확산한다고 설명했다.

헐은 WSJ 인터뷰에서 투레트 영상 하나 때문에 틱 장애가 생기지는 않는다며 틱톡 알고리즘에 따른 반복 시청이 문제라고 지적했다.

그는 "어떤 아이들이 자신의 전화기를 꺼내 나에게 보여줬는데, 그 안에는 투레트 환자들이 요리하고 알파벳 읽기에 도전하는 영상들로 가득했다"고 말했다.

의사들은 아이들이 틱 행동을 하는 영상을 끊도록 부모들이 자녀들의 시청물을 확인해 관리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대유 6,580 ▲ 300 +4.78%
 
전체뉴스 목록보기
미국 "미·캐나다 함정, 지난주 대만.. 21-10-17
"주유소 가기 겁나네"…휘발유값 7년.. 21-10-17
- 지구촌 10대소녀 집단 틱장애…살펴.. 22:02
이라크 총선 승리 다수 정파, 개혁 .. 21-10-17
기시다,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방침.. 21-10-17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6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973.25 ▲ 4.92 0.17%
코스닥 991.87 ▼ 6.6 -0.6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