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브라질 축구 스타 '외계인' 호나우지뉴 그라운드 복귀설
2022-01-24 01:31:10 

현역 시절 신기에 가까운 발재간으로 '외계인' 별명을 얻은 브라질의 축구 스타 호나우지뉴(41)의 그라운드 복귀설이 제기됐다.

23일(현지시간) 브라질 매체들에 따르면 호나우지뉴는 최근 상파울루 연고 프로축구클럽인 코린치안스로부터 복귀 제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코린치안스는 남미 클럽대항전인 코파 리베르타도레스와 브라질 리그 우승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기 위한 전략의 하나로 호나우지뉴 영입을 추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문가들은 호나우지뉴가 그라운드에 복귀하면 축구 마케팅 측면에서 엄청난 효과를 낼 것으로 보고 있다.


호나우지뉴는 1998년 브라질 그레미우 클럽에서 시작해 파리 생제르맹(프랑스), FC바르셀로나(스페인), AC밀란(이탈리아) 등 유럽의 명문 팀에서 활약했다.

국제축구연맹(FIFA) 올해의 선수상(2004, 2005년), 발롱도르(2005년) 등을 수상했으며, 2002년 한일월드컵에서 브라질의 역대 다섯 번째 우승에도 공헌했다.

호나우지뉴는 2018년 1월 은퇴를 발표했으나 공식 경기를 뛴 것은 브라질 프로클럽 플루미넨시에서 7경기에 출전한 2015년이 마지막이었다. 이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친선경기나 이벤트 경기, 풋살 경기 등에 나섰다.


2020년에는 위조 여권을 사용한 혐의로 파라과이에서 체포돼 교도소 수감과 가택 연금을 거쳐 거의 6개월 만에 브라질로 귀국했다.

이 사건에도 호나우지뉴는 소셜미디어(SNS) 팔로워가 1억 명을 넘는 등 여전히 전성기에 버금가는 인기를 누리고 있다.

그러나 3월 21일로 42세가 되는 호나우지뉴가 체력적 부담을 안고 그러운드에 복귀할지는 미지수다.

전문가들도 호나우지뉴가 은퇴 후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는 점에서 이를 모두 접고 코린치안스와 계약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고 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뉴스 목록보기
[우크라 침공] 닭 쫓던 개 됐나…영.. 22-03-23
태양계 너머 확인된 외계행성 5천개.. 22-03-23
- 브라질 축구 스타 '외계인' 호나우지.. 01:31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5.20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639.29 ▲ 46.95 1.81%
코스닥 879.88 ▲ 16.08 1.8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