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코로나에도 국내 보험사 해외지점 실적 호조…순익 99.1%↑
2022-05-24 12:00:07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도 지난해 국내 보험사의 해외 지점들이 보험료 수입 증가 등으로 양호한 실적을 낸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보험사 해외 지점의 당기순이익은 9천80만 달러로 전년 대비 4천520만 달러(99.1%) 늘었다.

세부 항목별로 보면 지난해 이들 지점은 보험업에서 9천60만 달러, 금융투자업 등에서 20만 달러의 이익을 냈다.

이는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영업 위축에도 손해보험사 해외 지점들을 중심으로 보험료 수입이 늘고 생명보험사의 부동산 임대업 임대율이 개선된 데 따른 것이다.


이들 지점의 자산은 지난해 말 65억6천만 달러로 1년 전보다 11억5천만 달러(21.3%) 증가했다.

지난해 말 기준 국내 11개 보험사가 11개국에서 38개 지점을 운영 중이며, 지난해 신한생명과 코리안리[003690], DB손해보험[005830]이 추가로 해외 지점을 냈다.

금감원은 지난해 국내 보험사의 해외 지점이 아시아와 미국 시장을 중심으로 이익을 냈지만, 코로나19 여파와 취약한 수익 구조 등으로 경영상 불안 요인이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금감원 관계자는 "보험사 해외 지점의 코로나19 영향과 현지화 전략 등 수익 구조 개선 상황을 주기적으로 파악할 것"이라면서 "신규 진출한 해외 지점의 사업 진행 상황과 재무 건전성 등을 점검하고 위험(리스크) 요인을 모니터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코리안리 8,470 ▼ 150 -1.74%
DB손해보험 57,100 ▼ 4,900 -7.90%
 
전체뉴스 목록보기
과기정통부, 제2회 DNA+ 드론 챌린지.. 22-05-24
과기정통부, 상반기 공공기관 방송장.. 22-05-24
- 코로나에도 국내 보험사 해외지점 실.. 12:00
작년 계란값 고공행진에 산란계 마리.. 22-05-24
SK E&S, 셰브런과 CCS 협력 강화…".. 22-05-24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7.06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292.01 ▼ 49.77 -2.13%
코스닥 744.63 ▼ 6.32 -0.84%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