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목속보 -> 전체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지니틱스(303030) 상승폭 확대 15.72%, 4거래일만에 반등
2022-10-04 10:17:07 

제목 : 지니틱스(303030) 상승폭 확대 15.72%, 4거래일만에 반등
기업개요
기업인수목적회사(SPAC) 대신밸런스제5호스팩이 시스템반도체 IC 설계 업체 지니틱스를 흡수합병함에 따라 변경상장. 시스템 반도체 설계를 전문으로 하는 팹리스 회사로, 주요 제품으로는 시스템 반도체의 가장 기본이 되며 핵심인 터치 컨트롤러 IC, Auto Focus & OIS Driver IC (‘AF Driver IC’), Haptic IC, Fintech MST IC, AMOLED DC-DC IC 등이 있음.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등 국내 글로벌 제조사뿐만 아니라 BBK(OPPO/VIVO), Xiaomi 등 중국 대형 IT 제조사로 공급을 널리 확대하고 있으며, 21년초에는 북미업체인 Fitbit에 당사의 터치 IC 공급을 시작.

최대주주는 서울전자통신 외(31.92%) 상호변경 : 대신밸런스제5호스팩 -> 지니틱스(19년7월)
Update : 2022.08.26

☞주린이 탈출! 주식 고수로 가는 주식공부의 첫걸음, 인포스탁 주식 신문!




개인/외국인/기관 일별 순매매동향(수량기준, 전일까지 5거래일)
일자종가(등락률)거래량개인외국인기관계기타
09-302,035 ( -7.92 % )2,343,975-40,010+43,4000-3,390
09-292,210 ( -0.23 % )10,170,054-114,313+97,5760+16,737
09-282,215 ( -17.66 % )15,544,238+560,982-377,075-899-183,008
09-272,690 ( +29.95 % )1,497,719-145,089+100+900+144,089
09-262,070 ( -6.76 % )392,404+48,885-48,91000

종목히스토리
종목이슈
☞ 2022-09-27 에이비프로바이오에 피인수 소식에 상한가
☞ 2022-09-27 상한가

-에이비프로바이오에 피인수 소식에 상한가

-1일 연속

종목공시
☞ 2022-09-26 최대주주 (주)서울전자통신외 2인이 (주)에이비프로바이오에 보유주식 11,049,646주를 370.00억원에 양도하는 최대주주 변경 수반 주식양수도 계약 체결(변경예정일:2022-11-09)

이슈&테마 스케줄
2022-10-06 SK증권스팩8호 신규상장 예정
2022-10-06 유안타스팩10호 신규상장 예정
2022-10-11 NH스팩24호 공모청약
2022-10-11 한국스팩11호 공모청약


※ 테마와 관련된 상세한 설명과 자료는 증권사 HTS나 인포스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Copyright ⓒ True&Live 증시뉴스 점유율1위, 인포스탁(www.infostock.co.kr)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SK증권 687 ▼ 6 -0.87%
삼성전자 60,400 ▼ 2,200 -3.51%
DB 835 ▲ 2 +0.24%
서울전자통신 620 ▼ 1 -0.16%
에이비프로바이오 531 ▼ 4 -0.75%
레이 20,700 ▲ 750 +3.76%
지니틱스 1,730 0 -%
 
종목속보 -> 전체 목록보기
추경호 "금융·외환시장 면밀히 점검.. 22-10-04
파트론(091700) 소폭 상승세 +3.82%.. 22-10-04
- 지니틱스(303030) 상승폭 확대 15.7.. 10:17
에스티아이(039440) 소폭 상승세 +4.. 22-10-04
에스티아이, 30억원 규모 자사주 취.. 22-10-04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2 15:58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34.72 ▼ 45.12 -1.82%
코스닥 732.96 ▼ 7.64 -1.03%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