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물가 고려하면 엔저 더 심화…"국내 경합 업종 피해"
2022-04-24 06:05:02 

일본 엔화, 통화가치 하락 (PG)
사진설명일본 엔화, 통화가치 하락 (PG)
일본 기업과 경쟁하는 한국 수출기업의 가격경쟁력 저하가 실제로는 눈에 보이는 엔화값 하락폭을 훨씬 웃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의 저물가 지속으로 엔화의 실질 가치가 명목 가치보다 더 떨어졌기 때문이다.

24일 국제결제은행(BIS)이 매달 발표하는 국가별 실질실효환율 집계를 보면 한국의 3월 실질실효환율(2010년 100 기준)은 102.06으로 4년 전인 2018년 3월(112.49) 대비 9.3% 떨어졌다.

같은 기간 일본의 실질실효환율은 75.44에서 65.1로 13.7% 떨어져 하락 폭이 더 컸다.


실질실효환율은 한 나라의 화폐가 다수의 교역상대국 통화와 비교해 어느 정도 실질 구매력이 있는지 보여주는 지표다.

정용택 IBK투자증권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실질실효환율이 하락했다는 것은 수출품의 환율 경쟁력이 좋아졌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실질실효환율과 달리 원/엔 명목환율은 2018년 3월 말 100엔당 1,001.4원에서 올해 3월 말 995.2원으로 0.6% 하락(원화가치 상승)하는 데 그쳐 사실상 비슷한 수준을 보였다.

실질실효환율에서 드러나던 수출 경쟁력 격차가 원/엔 명목환율에선 뚜렷하게 나타나지 않는 것이다.

이는 한일 간 물가 상승률 차이에서 비롯된 차이다.

2018년 3월 이후 올해 3월까지 4년간 국내 소비자물가는 7.4% 오른 반면 일본 소비자물가는 1.9% 오르는 데 그쳤다.

3월 현재 엔화의 실질실효환율은 BIS가 관련 통계를 집계한 1994년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하고 있다.
4월 들어 엔화 약세가 가파르게 이어진 점을 고려하면 엔화의 실질실효환율은 추가 하락했을 가능성이 크다.

일본과의 수출경합도가 높은 석유화학, 철강, 기계, 자동차 등 업종의 경우 피해가 중장기적으로 커질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는 지점이다.

서정훈 하나은행 연구원은 "우리 산업 구조상 일본과 경합도가 높은 분야가 여전히 많다"며 "엔화의 상대적 약세로 일부 업종에서 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국내 통화정책도 엔화 흐름을 반영해 수행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해외증시 목록보기
뉴욕증시, FOMC 결과 발표 앞두고 혼.. 22-06-15
뉴욕증시, FOMC 공격적 긴축 우려에.. 22-06-15
- 물가 고려하면 엔저 더 심화…"국내.. 06:05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6 09:53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42.70 ▲ 14.76 0.58%
코스닥 835.75 ▲ 4.12 0.50%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