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중국 당국, 디디추싱 계열사 등 화물차 공유업체들 소집
2022-01-21 16:13:35 

중국 교통운수부는 디디추싱 계열 디디화물운송(滴滴貨運)과 만방(滿幇) 등 4개 주요 화물차 공유 서비스 업체 관계자들을 '웨탄'(約談) 형식으로 불러 위법 행위 시정을 요구했다고 21일 밝혔다.

교통운수부는 이들 업체가 수시로 화물 운전기사 가입 회원비를 올리고 저가 수주 및 과속 등을 조장하는 등의 다양한 문제가 존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면서 각 회사가 즉시 잘못을 바로잡아야 한다고 요구했다.

예약 면담이라는 뜻의 '웨탄'은 중국 당국이 관리 대상 기업이나 개인을 불러 요구 사항을 전달하거나 잘못을 질타하는 행위로 관이 민간을 압도하는 중국 사회에서 '군기 잡기' 성격이 강하다.

이중 만방과 디디추싱은 작년 당국의 암묵적인 지침을 거스르고 미국 증시에 상장한 이후 인터넷 안보 심사를 받는 곳들이다.

교통운수부는 또 차량 공유 서비스 업체인 디디추싱, 메이퇀다처(美團打車), 차오차오추싱(曹操出行), T3추싱(T3出行) 등 4개사에도 회사 운영에 잘못된 점이 없도록 하라고 공개적으로 주의 환기를 요구했다.

중국 정부는 작년 6월 업계 선도 기업인 디디추싱이 미국 상장을 강행하고 나서 민감한 지리 정보를 다루는 차량 공유 서비스 업체에 대한 규제를 급속히 강화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뉴스 목록보기
[우크라 침공] 우크라 "토요일 인도.. 22-03-20
오미크론 유행 넘긴 美 뉴욕서 오미.. 22-03-20
- 중국 당국, 디디추싱 계열사 등 화물.. 16:13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5.20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639.29 ▲ 46.95 1.81%
코스닥 879.88 ▲ 16.08 1.8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