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목속보 -> 전체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하나·모두투어 상반기 영업익 소폭 개선…노랑풍선은 적자 확대
2022-08-16 18:56:14 

사진설명'위드 코로나' 국내외 여행 수요 중가
올해 상반기 기준 하나투어[039130]와 모두투어[080160]는 영업이익과 매출이 소폭 개선됐으나 노랑풍선의 경우 인건비 급증으로 오히려 적자 폭이 확대됐다.

하나투어는 연결기준 올해 상반기 영업손실이 634억400만원을 기록해 지난해 상반기(-655억9천만원)에 비해 약 3% 개선됐다고 16일 밝혔다.



상반기 매출은 313억7천500만원으로 작년 158억5천100만원에 비해 약 98% 늘었다.

상반기 순손실은 532억1천만원으로 지난해(-855억3천800만원)에 비해 약 38% 개선됐다.


하나투어는 "2분기에는 해외여행 시장 회복세에 맞춰 TV 광고 등 마케팅을 강화하면서 그 비용이 큰 비중을 차지했다"며 "매출이 늘어난 만큼 영업손실이 조금 회복됐으나 마케팅비와 인건비 등으로 인해 비용이 증가해 (소폭만 회복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3분기부터는 매출 증가세가 크기 때문에 영업손실도 점차 개선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모두투어는 연결기준 올해 상반기 영업손실이 90억5천200만원을 기록해 지난해(-102억800만원)와 비교해 적자 폭이 약 11% 개선됐다.

상반기 매출은 127억8천900만원을 기록해 작년(51억6천300만원)보다 약 147% 증가했다.

상반기 순손실은 65억1천900만원을 기록해 지난해 상반기(-56억6천100만원)에 비해 적자 규모가 약 15% 커졌다.

모두투어는 "보통 1~4개월 뒤의 상품을 판매하는 여행업의 특성상 여행시장의 회복세에 맞춰 2분기에는 매출액보다 적자가 늘어날 수밖에 없었다"며 "6월 이후 뚜렷한 회복세를 보이던 흐름이 재유행 이슈로 8월부터 약간 꺾인 상황이라 하반기 실적은 재유행 이슈를 지켜봐야 하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노랑풍선은 연결기준 올해 상반기 영업손실이 107억1천900만원을 기록해 작년 상반기(-63억8천100만원)에 비해 적자 폭이 약 68% 확대됐다고 밝혔다.

올해 상반기 매출은 48억3천300만원을 기록해 작년 상반기의 12억4천500만원에 비해 약 288% 늘었다.

올해 상반기 순손실은 145억4천만원으로 지난해 상반기(-63억3천800만원)에 비해 약 129% 증가했다.

노랑풍선 관계자는 적자가 확대된 것과 관련해 "고정비 지출이 큰 폭으로 늘어난 영향이 크다"며 "상반기 복직률이 80%까지 늘어나며 인건비가 두 배 수준으로 늘었고 광고비도 늘어났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하나투어 54,900 ▼ 2,700 -4.69%
모두투어 17,500 ▼ 750 -4.11%
노랑풍선 6,640 ▼ 50 -0.75%
 
종목속보 -> 전체 목록보기
더존비즈온, 당해사업연도 2분기 연.. 22-08-16
풀무원 2분기 영업이익 157억원…작.. 22-08-16
- 하나·모두투어 상반기 영업익 소폭.. 18:56
스마트솔루션즈, 당해사업연도 2분기.. 22-08-16
삼일씨엔에스, 당해사업연도 2분기 .. 22-08-16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9.29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170.93 ▲ 1.64 0.08%
코스닥 675.07 ▲ 1.2 0.18%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