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목속보 -> 전체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하림(136480) 소폭 상승세 +3.00%
2022-05-20 10:41:16 

제목 : 하림(136480) 소폭 상승세 +3.00%
기업개요
 하림그룹 계열로 하림 닭고기, 하림 치킨너겟, 하림 사료 등의 브랜드를 가진 국내 닭고기 시장 선두업체. 종란의 생산에서부터 부화, 사료생산, 사육, 가공, 유통 판매에 이르기까지 각 단계를 수직 통합하여 운영하는 육계 계열화 업체임. 20년3월 농ㆍ축산물 가공판매 및 사료 제조업체 그린바이텍을 흡수합병.

최대주주는 하림지주 외(58.89%) Update : 2022.03.28

☞하루에 두번 필요한 정보만 쏙쏙 골라주는 인포스탁 모바일 주식신문




개인/외국인/기관 일별 순매매동향(수량기준, 전일까지 5거래일)
일자종가(등락률)거래량개인외국인기관계기타
05-193,495 (-1.83%)1,563,929+8,696+7,818+1,139-17,653
05-183,560 (+0.42%)2,429,274-10,094+11,280+86-1,272
05-173,545 (-3.93%)2,435,542+251,573-224,429-4,892-22,252
05-163,690 (+7.42%)8,493,995-461,702+434,657+5,937+21,108
05-133,435 (-0.87%)2,858,542+30,385-33,531+19+3,127

종목히스토리
종목 이슈
 ☞ 2022-04-18 급등-국제 식량가격 급등에 따른 닭가슴살 가격 인상 소식 등에 육계 테마 상승 속 급등
종목 공시
 ☞ 2022-05-09 22년1분기 별도기준 매출액 2,912.68억원(전년동기대비 +17.05%), 영업이익 112.66억원(전년동기대비 +11.22%), 순손실 362.16억원(전년동기대비 적자전환)
 ☞ 2022-05-09 22년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3,014.41억원(전년동기대비 +18.38%), 영업이익 151.07억원(전년동기대비 +72.35%), 순손실 324.45억원(전년동기대비 적자전환)

이슈&테마 스케줄
 2022-11-21 2022 카타르 월드컵(현지시간)

관련 테마분석
구제역/광우병 수혜
☞ 테마 개요 및 관련종목 리스트 바로보기

육계
☞ 테마 개요 및 관련종목 리스트 바로보기

여름
☞ 테마 개요 및 관련종목 리스트 바로보기

스포츠행사 수혜(올림픽, 월드컵 등)
☞ 테마 개요 및 관련종목 리스트 바로보기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 테마 개요 및 관련종목 리스트 바로보기


※ 테마와 관련된 상세한 설명과 자료는 증권사 HTS나 인포스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
Copyright by www.infostock.co.kr. All rights Reserved
본 정보는 해당종목의 매수/매도신호가 아니며,
이를 근거로 행해진 거래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하림지주 8,190 ▲ 50 +0.61%
하림 2,980 ▲ 25 +0.85%
 
종목속보 -> 전체 목록보기
충주 남한강변 '천지인 노을숲' 조성.. 22-05-20
현대사료(016790) 소폭 상승세 +3... 22-05-20
- 하림(136480) 소폭 상승세 +3.00% 10:41
[게시판] 네이버클라우드 'FIDO2 인.. 22-05-20
걸작떡볶이치킨, 가래떡 떡볶이 3종.. 22-05-20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7.07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334.27 ▲ 42.26 1.84%
코스닥 757.97 ▲ 13.34 1.79%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