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외국인, 3월 한국 증시에서 4.7조원 빼갔다…2개월째 순유출
2022-04-13 12:00:00 

외국인 증권시장 순유출 (PG)
사진설명외국인 증권시장 순유출 (PG)
최근 우크라이나 사태와 미국의 통화 긴축 정책 등의 영향으로 지난달 국내 주식시장에서 외국인이 4조7천억원 이상의 투자 자금을 빼간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국제금융·외환시장 동향에 따르면 3월 중 외국인의 주식 투자자금은 39억3천만달러 순유출됐다. 한국 주식시장에서 빠져나간 자금이 들어온 자금보다 많았다는 뜻이다.

3월 말 원/달러 환율(1,212.1원)을 기준으로 약 4조7천635억원이 빠져나간 것으로, 2월에 이어 2개월 연속 순유출을 기록했다.


한은 관계자는 외국인 주식 투자자금 순유출에 대해 "지난달 우크라이나와 러시아 간 전쟁이 장기화할 것이라는 전망이 영향을 미친 것 같다"고 설명했다.

반면 3월 외국인 채권 투자자금은 5억4천만달러 순유입됐다. 역대 가장 긴 '15개월 연속' 순유입 기록을 세웠지만, 순유입 규모는 2월(34억9천만달러)과 비교해 큰 폭으로 줄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긴축 정책을 서두를 가능성이 커지면서 국내 채권투자 유인이 작아졌기 때문이라는 게 한은의 분석이다.

주식 투자자금의 2개월 연속 순유출과 채권 투자자금 순유입 규모 급감에 따라 3월 전체 외국인 증권 투자자금은 5개월 만에 순유출(-33억9천만달러)로 돌아섰다.

한국 국채(외국환평형기금채) 5년물의 신용부도스와프(CDS) 프리미엄은 지난달 월평균 30bp(1bp=0.01%포인트)로, 2월보다 3bp 높아졌다.

CDS는 채권을 발행한 국가나 기업이 부도났을 때 손실을 보상해주는 일종의 보험 성격의 금융파생상품이다. 해당 국가 경제의 위험이 커지면 대체로 프리미엄도 올라간다.

지난달 원/달러 환율의 전일 대비 변동 폭은 평균 6.9원으로, 2월(3.1원)의 2배를 웃돌았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해외증시 목록보기
[뉴욕증시-주간] 약세장 깊어지나….. 22-06-19
증시급락에도 서학개미 올해 16조원.. 22-06-19
- 외국인, 3월 한국 증시에서 4.7조원.. 12:00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9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92.69 ▼ 15.36 -0.61%
코스닥 814.17 ▼ 11.89 -1.44%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