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 매일경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매일 256만명이 찾은 알바생…CU `편의점 고인물` 누구길래
2022-08-04 19:12:46 

"저희 매장에서 이런 행동, 점장인 제가 용납하지 않아요."

사심을 가득 담아 편의점 아르바이트생에게 자신의 연락처를 주는 손님. 점장은 그 앞을 막아선 뒤 아르바이트생에게 "나만 믿으라고"라고 말하며 뿌듯한 표정을 짓는다.

그런데 이상하다. 아르바이트생은 아무런 대답 없이 불쾌한 표정이다. 조금 전까지만 해도 잘생긴 손님과 결혼하는 상상까지 하고 있었던 것. 말 없이 속으로 화만 내는 이 아르바이트생, CU가 선보인 '편의점 고인물' 속 '하루'다.
◆단일 브랜디드 영상 최초로 조회 수 1억회 돌파

'편의점 고인물'은 BGF리테일이 지난 6월 말부터 유튜브에서 선보이고 있는 숏폼 드라마다. CU에서 9년째 아르바이트 중인 '하루'의 이야기를 담은 이 드라마는 방영 39일 만에 조회수 1억회를 돌파했다.

국내에서 단일 브랜디드 영상 콘텐츠가 조회 수 1억회를 넘어선 건 '편의점 고인물'이 유일하다. CU 직원이 아니더라도 편의점을 방문한 소비자라면 누구나 공감할 내용을 담았는데 2030 세대 소비자들 사이에서 화제가 됐다.

1억회의 조회 수는 편의점 콘텐츠의 역대 최단기 최다 기록이다. 하루 평균 약 256만명이 시청한 셈인데 단순 시청률로 환산하면 약 5.0% 수준이다. 지난달 지상파 1~10위 인기 드라마들과 견주면 6~7위에 달하는 시청률이다.

CU에 따르면 이 드라마가 방영되기 시작한 뒤 CU 공식 유튜브 채널 'CU튜브'의 월평균 조회 수는 방영 전보다 28.6배 증가했다. 신규 구독자 수도 6만2000여명이 늘어 현재 구독자 수가 80만5000여명에 달한다.
◆광고 효과 33억원 이상…MZ 취향 직격에 인기

CU는 '편의점 고인물'의 순수 광고 효과를 33억원 이상으로 평가하고 있다. 편당 1억7000여만원에 달하는 셈인데 평균 영상 조회 수 광고비로 환산하면 130배가 넘는 광고 효과를 거둔 셈이다.

노골적인 광고가 아님에도 홍보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는 건 MZ세대의 취향을 직격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업계에서는 일상적인 소재와 몰입도 있는 연출로 편의점 주 이용층인 2030 세대의 공감을 자아냈다는 평이 나온다.

이번 '편의점 고인물' 시리즈 연출은 CU가 종합 콘텐츠 스튜디오 플레이리스트와 협업한 산물이다. CU는 에피소드 중 한 편을 추후 네이버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ZEPETO) 내에도 구현하고자 계획 중이다.

CU 관계자는 "편의점 고인물의 흥행은 새롭고 실험적인 포맷과 공감 가는 내용을 통해 자발적인 소비자 반응을 이끌어낸 콘텐츠 마케팅의 성공 사례"라며 "편의점 고인물의 뒤를 이을 수 있도록 새로운 형식과 이야기를 담은 후속작을 기획 중"이라고 말했다.

[이상현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디오 19,250 ▼ 750 -3.75%
레이 17,750 ▼ 350 -1.93%
BGF리테일 168,000 ▲ 3,000 +1.82%
 
전체뉴스 -> 매일경제 목록보기
모노플렉스, 스포츠 컨셉 비스포크 .. 22-08-07
"머지포인트 악몽 떠올라"…호캉스 .. 22-08-07
- 매일 256만명이 찾은 알바생…CU `편.. 19:12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0.07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232.84 ▼ 5.02 -0.22%
코스닥 698.49 ▼ 7.52 -1.07%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