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 매일경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석유회사에 횡재세 물려…빈곤층 돕자는 유엔총장
2022-08-04 17:38:26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촉발된 전 세계적 에너지 가격 상승 속에서 막대한 이윤을 챙긴 에너지 기업들에 세금을 더 부과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3일(현지시간)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은 미국 뉴욕 본부에서 회견을 열고 각국 정부에 석유와 가스 회사들이 거둔 수익에 더 많은 세금을 부과할 것을 촉구했다. 그는 "에너지 위기 속 기괴한 탐욕으로 이들 기업이 가장 가난한 사람들을 착취하며 기록적 수익을 올리는 건 부도덕한 행위"라고 지적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1분기 주요 에너지 기업들의 이득이 1000억달러에 달했다며 횡재세 도입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모든 정부에 초과 이익에 대해 세금을 매겨 그 재원을 취약계층을 돕는 데 사용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전쟁 시기 정유 마진으로 가계에 부담이 전가되는 것은 받아들일 수 없다"는 서한을 석유 기업들에 보내기도 했다.

글로벌 석유 기업들의 초과 이윤은 지난 1분기보다 2분기에 더욱 늘어났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최근 영국 석유 기업 BP는 고유가로 올 2분기 이익이 70억파운드(약 11조1300억원)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BP를 비롯해 엑손모빌, 셰브론, 셸, 토탈에너지 등 2분기 실적을 발표한 글로벌 1∼5위 석유회사들의 합산 이익은 600억달러(약 78조6300억원)에 달해 분기 실적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윤재 기자]

 
전체뉴스 -> 매일경제 목록보기
손정의, 결국 알리바바 지분 매각 22-08-04
美원유재고 깜짝 증가…국제유가 뚝 22-08-04
- 석유회사에 횡재세 물려…빈곤층 돕.. 17:38
형 앞선 아우…기아, 국내 판매 현대.. 22-08-04
"국내 최고 탐사기술력으로 말레이를.. 22-08-04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9.23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290.00 ▼ 42.31 -1.81%
코스닥 729.36 ▼ 22.05 -2.93%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