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항공운수] 눈앞에 다가온 대한항공-아시아나 기업결합
2022-01-14 11:07:05 

기업결합, 운수권 배분 가능성 높다

2021년 12월 29일 공정위는 대한항공-아시아나 조건부 승인을 결정했다.

다만 큰 틀에서 조건부 승인만 언급했을 뿐, 구체적으로 어떤 조건을 달아서 승인을 할 것인지 정하진 않았다.

기업결합과 관련된 세부내용이 발표되지 않아서 주가 역시 큰 반응이 없었다.

조건부 승인을 발표한 다음날 대한항공 주가는 -2% 하락에 그쳤을 뿐이다.

이미 조건부승인에 대해서는 주가에 반영되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지금 생각해봐야 할 점은 "공정위는 통합항공사가 독점하고 있는 노선을 LCC에게 배분해 줄 것인가?" 라는 질문이다.

운수권을 배분 받은 LCC는 수혜를 볼 것이고, 반대로 통합항공사는 합병 시너지가 반감되는 영향을 받을 것이다.

공정위는 통합항공사가 독점하고 있는 운수권을 LCC에게 배분할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한다.

그 근거는 ① 사실상 경쟁제한성 우려를 피할 수 없다.

② 공정위는 직접적인 항공권 가격규제보다는 LCC에게 운수권 배분하는 방식을 선호한다.

③ 과거 국토부는 인천-울란바타르 노선을 타 항공사에게 배분했던 이력이 있다.




오미크론 영향으로 LCC 실적추정치 하향조정

2021년 12월 국제여객 데이터는 오미크론 영향이 작았다고 말하고 있다.

12월 국제여객은 약 42만명. 전월 대비해서 약 5만명정도 증가한 수치다.

12월 3일부터 해외입국자는 10일간 자가격리를 시행했던 것을 생각하면 예상외의 숫자이긴 하다.

반대로 네이버 키워드 검색수가 해외여행에 사람들의 생각을 명확하게 보여준다.

반대로 네이버 키워드 검색수가 해외여행에 잠재수요를 명확하게 보여준다.

2021년 12월 “해외여행” 검색 수는 절반 가까이 떨어졌다(11월 118,500회→ 12월 51,100회). 반면에 “국내여행” 검색 수는 견고한 모습을 보여줬다.

결론을 내리면 22년 1월부터 해외여행은 타격을 받을 전망이고, 국내여행 수요에는 큰 영향이 없을 것으로 생각한다.

2022년을 전망하면, 해외여행 수요회복은 시간이 더 걸릴 것으로 전망한다.

수요회복 시점은 5~6월을 노려야 한다.

3월은 자가격리의 여파로 해외여행 수요가 회복되기 까지는 시간이 좀 더 걸리며, 4월은 공휴일이 없다.

5월은 5/5(어린이날), 6월은 6/1(지방선거), 6/6(현충일)이 있다.




유가상승 영향은 제한적

유가상승이 4Q21 항공사 영업이익률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이다.

할증료는 싱가포르 항공유(MOPS) 기준으로 계산한다.

63$/bbl 넘을 때부터 할증료를 부과, 197$/bbl 이상이면 할증료가 더 증가하진 않는다.

4Q21 평균 Jet Fuel 가격은 88$/bbl 수준으로 유류할증료가 부과되는 구간에 있어서 항공사 수익성 악화로 이어지진 않는다.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대한항공 28,750 ▼ 700 -2.38%
 
증권사리포트 목록보기
Quantamental-결합 알파 모델 성과 .. 22-03-21
[지투파워] 수배전반에서 신재생에너.. 22-03-21
- [항공운수] 눈앞에 다가온 대한항공.. 11:07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5.19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92.34 ▼ 33.64 -1.28%
코스닥 863.80 ▼ 7.77 -0.89%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