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사리포트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무선통신] 주간 통신 이슈/전략 자료 - 4Q/1Q 실적 호전주에 주목
2022-01-14 11:25:50 

1. 다음주 투자 전략 및 이슈 점검

 4Q 통신사 내용상 양호한 실적 달성 전망, 일회성 손익 제거 시 3사 모두 전년동기비 본사/연결 영업이익 증가 추세 유지할 것이기 때문

 다만 외견상으론 부동산매각차익 발생한 KT는 어닝 서프라이즈, 주식 상여금 지급으로 인건비 급증한 SKT는 실적 부진 전망

 1분기엔 인건비 증가(주식 상여금 750억원 반영 예정) 유력한 SKT 제외하고 KT/LGU+ 영업이익 전년동기비 높은 이익 성장 지속할 전망

 2월 3.5GHz 20MHz 추가 주파수 경매에 LGU+ 단독 입찰 가능성 고조, 최저 경매가 1,300억원 수준이어서 연간 상각비 증액분 200억원에 불과할 전망

 이재명 후보 안심 데이터 무료 공약에 이어 민주당 변재일 의원이 법안 발의, 최저 속도 보장 차원이어서 통신사 요금제 하향 우려는 없을 듯

 KT IPTV 1시간 장애 사태 발생, 피해 보상 규정 없고 소상공인 피해 이슈 없어 1분기 네트워크장애 보상 비용 발생 가능성은 희박

 통신 3사 주간 투자 매력도는 KT>LGU+>SKT 순으로 평가, 4Q 실적 좋고 DPS 상승 기대감 고조/저평가 이슈 불거질 KT를 최선호

 국내 5G 장비업체 4Q 실적 다소 개선될 전망, 이노와이어리스/RFHIC 영업이익 급증하는 가운데 쏠리드 영업이익 흑자 전환 예상

 네트워크장비 1Q 비수기이나 미국/일본/유럽 지역 매출 개시로 대다수 업체 2021년 1분기비 확실히 개선된 실적 나타낼 듯

 LGU+ 3.5GHz 주파수 추가 할당이 국내 5G 투자에 미칠 영향은 제한적, 하지만 트래픽 증가/인빌딩 커버리지 부족으로 3사 올해 5G 투자 증가 전망

 美 FAA(항공연방청) 5G 주파수 혼선 대비한 완충지 공항 50곳 선정, 5G 중계기 운용 일시 중단 합의함에 따라 곧 여타 지역 서비스 상용화 전망

 일본에 이어 미국도 5G 장비 국산화 및 3.5GHz 대역 상용화 추진 본격화, 일본/미국 로컬 업체에 대한 국내 중소 5G 장비/부품 물량 큰 폭 증가 예상

 5G 장비주의 경우엔 4Q/1Q 실적 호전주이면서 향후 수출 부문에서 성과 두드러질 RFHIC/이노와이어리스/쏠리드를 단기 최선호


2. 금주 주가 동향 및 뉴스 점검

 이번 주 통신업종 수익률은 KOSPI 대비 2.3% 하회. KOSPI 대비 SKT 4.4 하회, KT 0.1%p 하회, LGU+ 0.6%p 하회

<주요 뉴스 플로우>

1) "이번엔 한밤중 1시간 먹통"…KT 올레TV 장애 49만명 피해봤다 (매일경제, 2022-01-10)

2) 케이블TV 인터넷망 접속료 17% 인하 (파이낸셜뉴스, 2022-01-10)

3) SK스퀘어-텔레콤-하이닉스, ‘ICT 연합’ 출범…‘AI 반도체’ 키운다 (데일리안, 2022-01-09)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LG 74,400 ▼ 800 -1.06%
KT 36,350 ▲ 100 +0.28%
SK 247,000 ▼ 1,000 -0.40%
쏠리드 6,340 ▼ 150 -2.31%
이노와이어리스 37,900 0 -%
파수 10,050 ▼ 100 -0.99%
RFHIC 29,100 ▼ 400 -1.36%
SK스퀘어 44,700 ▼ 300 -0.67%
 
증권사리포트 목록보기
Quantamental-결합 알파 모델 성과 .. 22-03-21
[지투파워] 수배전반에서 신재생에너.. 22-03-21
- [무선통신] 주간 통신 이슈/전략 자.. 11:25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5.19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92.34 ▼ 33.64 -1.28%
코스닥 863.80 ▼ 7.77 -0.89%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