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테스(095610) 소폭 상승세 +5.57%, 4거래일만에 반등
2022-10-04 15:13:41 

제목 : 테스(095610) 소폭 상승세 +5.57%, 4거래일만에 반등
기업개요
반도체 장비 제조 사업(전공정 핵심장비 CVD, ETCH장비 제조 등) 등을 영위하는 업체. 전공정 중에서 박막 형성을 위해 사용되는 증착장비인 PECVD(Plasma Enhanced Chemical Vapor Deposition)와 건식식각장비인 Gas Phase Etch & Cleaning 장비를 생산하여 국내 반도체 소자 업체에 공급중이며, 디스플레이 제조에 사용되는 박막봉지장비(Thin Film Encapsulation system)와 UVC LED용 웨이퍼 제작에 사용되는 MOCVD(Metal Organic Chemical Vapor Deposition) 장비를 개발하여 국내외 관련 업체에 납품. 주요 고객으로 SK하이닉스, 삼성전자 등이 있으며,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UVC LED 장비 등 사업이 매출에서 가장 큰 부분을 차지.

최대주주는 주숭일 외(29.26%)
Update : 2022.08.22

☞방대하고 무분별한 주식 정보로 지쳐있는 당신, 벗어나고 싶으면 ‘주식신문’을 통해 고민 해결!!!




개인/외국인/기관 일별 순매매동향(수량기준, 전일까지 5거래일)
일자종가(등락률)거래량개인외국인기관계기타
09-3015,250 ( -1.61 % )76,782-13,144+9,004+4,131+9
09-2915,500 ( -0.64 % )82,528-10,121-13,528+23,677-28
09-2815,600 ( -4.88 % )105,854-9,192-9,603+18,750+45
09-2716,400 ( +0.61 % )94,383-16,842+263+16,5720
09-2616,300 ( -3.83 % )75,814-24,763+8,765+16,033-35

종목히스토리
종목공시
☞ 2022-08-10 보통주 62,700주(12.82억원) 규모 자사주 처분 결정(기간:2022-08-11~2022-09-05)

이슈&테마 스케줄
2022-10-05 반도체대전(SEDEX 2022) 개최
2022-10-07 삼성전자 잠정실적 발표 예정


※ 테마와 관련된 상세한 설명과 자료는 증권사 HTS나 인포스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증권사 투자의견

평균목표가 : 29,333
일자증권사투자의견목표주가이전 투자의견이전 목표주가
2022-08-31NH투자BUY28,000BUY35,000
2022-08-19키움BUY28,000BUY30,000
2022-07-21DB금융투자BUY32,000BUY40,000
Copyright ⓒ True&Live 증시뉴스 점유율1위, 인포스탁(www.infostock.co.kr)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유한양행 58,500 ▲ 100 +0.17%
SK하이닉스 84,700 ▼ 300 -0.35%
삼성전자 62,600 ▲ 400 +0.64%
DB 833 ▼ 1 -0.12%
DB금융투자 4,650 ▲ 85 +1.86%
테스 18,100 ▲ 450 +2.55%
레이 19,950 ▲ 150 +0.76%
 
전체뉴스 목록보기
메지온(140410) 소폭 상승세 +5.09%.. 22-10-04
RFHIC(218410) 소폭 상승세 +4.19% 22-10-04
- 테스(095610) 소폭 상승세 +5.57%, .. 15:13
테크윙(089030) 소폭 상승세 +4.55% 22-10-04
미원홀딩스, 최대주주등 소유주식수.. 22-10-04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1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79.84 ▲ 7.31 0.30%
코스닥 740.60 ▲ 11.06 1.52%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