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 매일경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휘청거리는 뉴욕증시에 3배 레버리지…`물타기`한 서학개미 비명
2022-06-17 13:48:34 

지난밤 뉴욕증시가 다우지수 3만선이 붕괴되는 등 패닉 장세가 펼쳐진 가운데 3배 레버리지 상품에 '물타기' 나선 서학개미들이 불면의 밤을 보냈다.

미국 물가가 41년 만에 최대폭으로 상승하면서 금리인상 압박과 이로 인한 경기침체 가능성에 위험자산 투자심리가 위축됐기 때문이다. 하지만 지금이 저점이라는 판단에 증시 상승에 베팅한 서학개미들이 적지 않은 상황이다.

17일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최근 한 달 동안 국내 투자자들은 뉴욕증시에서 '프로셰어스 울트라프로 QQQ(TQQQ)'를 2억2913만달러(약 2955억원) 규모로 순매수했다.
이 종목은 서학개미 순매수 상위 2위 종목에 올랐다.

3배 레버리지 상품은 지수가 1% 상승하면 3% 수익률을 얻는 구조이기 때문에 지수가 1%만 하락해도 손실은 더 크다.

나스닥100지수 일일 상승률의 3배를 추종하는 TQQQ는 16일(현지시간) 12.21% 급락한 21.86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지난 1월 2대 1비율로 액면분할을 단행했다는 점을 감안해도 당시 70달러선을 유지하던 주가는 현재 3분의 1 토막이 났다. 올해들어 나스닥 지수는 32.8% 폭락했다.

인플레이션 장기화 우려로 글로벌 증시가 큰 폭의 하락을 겪는 가운데 서학개미들은 여전히 3배 레버리지 상품을 쓸어모으고 있다. 주가 하락에 반등을 기다리며 '물타기(저점 매수)'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서학개미들은 올해 기준 TQQQ를 20억5438만달러 규모로 사들였는데, 주가는 계속해서 우하향곡선을 그리고 있어 손실이 눈덩이처럼 커지고 있다.

전문가들은 미국 증시 반등이 어려울 수 있어 투자 시 유의해야 한다고 입을 모은다.

지난 밤 뉴욕증시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741.46포인트(2.42%) 떨어진 2만9927.07에 거래를 마쳤다. 종가 기준으로 다우 지수 3만 선이 무너진 것은 지난해 1월 이후 1년 5개월 만이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123.22포인트(3.25%) 급락한 3666.77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453.06포인트(4.08%) 폭락한 1만646.10에 각각 장을 마감했다. 나스닥 지수는 지난 2020년 9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시총 상위 대형 기술주도 동반 약세를 나타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2.7%, 알파벳이 3.4% 내린 가운데 애플과 아마존은 4% 가까운 조정을 보였다. 메타는 5.0% 내렸다. 공급망 차질로 인해 자사 전기차의 판매 가격 인상을 결정한 테슬라는 8.5% 하락했고, 6대 대형 은행주들도 1~2%대의 하락률을 나타냈다.

서정훈 삼성증권 연구원은 "투자 심리가 쉽게 회복되지 못하는 상황인 만큼, 당분간 기술적인 반등 폭도 제한될 확률이 높다"며 "낙폭과대 성장주 유형의 저가 매수에는 신중을 기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김현정 매경닷컴 기자]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삼성증권 34,900 ▼ 200 -0.57%
레이 21,050 ▼ 250 -1.17%
 
전체뉴스 -> 매일경제 목록보기
`재산 120조원` 부호, 11살 연하 부.. 22-06-19
"BTS 해체 아니라지만"…하이브 목표.. 22-06-19
- 휘청거리는 뉴욕증시에 3배 레버리지.. 13:48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9 10:13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99.47 ▼ 8.58 -0.34%
코스닥 823.03 ▼ 3.03 -0.37%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