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바이든 "스웨덴·핀란드, 나토 가입 모든 요건 충족" 전폭 지지(종합)
2022-05-20 06:25:10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핀란드와 스웨덴이 북미와 유럽의 안보공동체인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에 가입을 신청한 것과 관련, 두 나라가 나토 가입을 위한 모든 요구사항을 충족한다면서 강력한 지지 의사를 재차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전 백악관에서 사울리 니니스퇴 핀란드 대통령, 마그달레나 안데르손 스웨덴 총리와 3자 정상회담을 한 뒤 공동 연설에서 이들 국가가 나토 가입을 신청한 날을 "중대한 날"이라며 이같이 언급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나는 위대한 민주 국가이자 긴밀하고 가장 역량 있는 파트너인 이들 두 국가가 역사상 가장 강력한 방어 동맹인 나토 가입을 신청한 데 대해 강력한 지지를 표명하게 돼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그는 "두 자랑스러운 독립국은 국가 안보를 결정하기 위해 모든 국가가 가진 주권을 행사하고 있다"며 "나토는 중요하고 효과적이며 그 어느 때보다 지금 필요하다는 데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강조했다.


또 스웨덴과 핀란드는 이미 다양한 이슈에서 우리의 가장 가까운 파트너 중 하나"라면서 "양국 군은 이미 코소보, 아프가니스탄, 이라크에서 미국 및 나토군과 함께 어깨를 나란히 한 바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두 국가 모두 러시아의 침공에 맞서 자유를 지키는 우크라이나를 지원하기 위해 이미 미국 및 다른 동맹, 파트너와 조율해 협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바이든 대통령은 두 국가가 나토 가입을 위한 모든 요구 사항을 충족한다며 미 정부가 이날 의회에 이들의 나토 가입 관련 보고서를 제출한다고 밝혔다.

그는 이들 두 나라의 나토 가입에 대한 미국의 승인 절차를 신속히 진행하도록 하기 위해 상원에 보고서를 제출한다면서 가능한 한 빨리 승인해줄 것을 상원에 촉구했다.

이어 니니스퇴 핀란드 대통령은 연설에서 "핀란드는 나토의 강력한 동맹이 될 것"이라며 나토 국가들이 신속하게 승인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특히 나토 회원국인 터키가 핀란드와 스웨덴의 가입을 반대하는 것과 관련해 "우린 터키와 항상 좋은 양자 관계를 유지해왔다"며 "나토 동맹으로서 우린 터키가 우리의 안보를 약속하는 것처럼 터키의 안보를 약속할 것"이라고 했다.

니니스퇴 대통령은 "우리는 모든 형태의 테러를 규탄하며, 그에 맞서 적극적으로 관여하고 있다"며 "터키가 가질 수 있는 모든 우려를 공개적이고 건설적인 방식으로 논의하는 데 열려 있고, 논의는 이미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다.

터키는 자국 내에서 분리주의 운동을 벌이는 쿠르드족 무장단체 쿠르드노동자당(PKK)을 핀란드와 스웨덴이 지원하는 것을 문제 삼으며 이들 국가의 나토 가입을 반대하고 있다. 나토에 신규 가입하려면 30개 회원국 만장일치 승인이 필요하다.


안데르손 스웨덴 총리도 연설에서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나토 가입을 신청하게 됐다면서 "우리 국민의 안위가 나토 동맹 내에서 가장 잘 보호될 것이란 결론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그는 "현재 국방비 지출을 늘리고 있고, 가능한 한 빨리 (나토가 국방비 지출 목표치로 제시한) 국내총생산(GDP)의 2%에 도달할 것"이라며 나토 동맹으로서 책임을 짊어질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한편,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이와 관련해 이날 바이든 대통령의 한국 순방길에 실시한 기내 브리핑에서 "바이든 행정부는 핀란드와 스웨덴의 나토 가입으로 인한 어떤 공격에도 억지하고 대응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설리번 보좌관은 이들 국가의 나토 가입에 대한 터키의 반대와 관련해선 "터키의 우려는 해소될 수 있을 것"이라면서도 "현재로서는 직접적으로 이 문제에 관여할 계획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https://youtu.be/o-zAT0eWLkc]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뉴스 목록보기
[속보] 백악관 "미중 정상 내주 대화.. 22-05-20
[우크라 침공] 美 하원 이어 상원도.. 22-05-20
- 바이든 "스웨덴·핀란드, 나토 가입.. 06:25
[속보] 백악관 "미중 정상 내주 대화.. 22-05-20
캐나다, 5G 사업서 中 화웨이·ZTE .. 22-05-20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7.01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305.42 ▼ 27.22 -1.17%
코스닥 729.48 ▼ 15.96 -2.14%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