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美 "美中정상 내주 대화 추진…中에 北도발 단호대응 입장 전달"
2022-05-20 07:09:46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내주 대화할 가능성이 있다고 백악관 측이 19일(현지시간) 밝혔다.

백악관 관계자는 이날 바이든 대통령의 한국행 비행기 기내 브리핑에서 이같이 언급하고 "중국에 북한의 도발에 대해 단호히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전달했다"고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이 관계자는 또 "중국이 대만 문제에 있어 긴장을 고조시키고 있다"며 앞서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양제츠 중국공산당 정치국원의 통화에서 이 같은 우려를 전달했다고 확인했다.

다만 중국이 러시아로부터 비축유를 사들이려 한다는 일각의 보도와 관련해서는 이 같은 조치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미국 등 서방의 제재에 위배되지 않는다고 백악관은 설명했다.


바이든 대통령과 시 주석이 내주에 회담할 경우 이는 다섯 번째 대좌가 된다. 두 정상은 이번 회담에서 대만 문제를 비롯해 우크라이나 사태 대응 방안 등 현안 전반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전망이다.

북한의 핵 및 미사일 도발 역시 의제에 포함될 가능성이 크다.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해 1월 취임 이후 시 주석과 모두 4차례 접촉을 하고 현안을 논의했지만, 번번이 인식차만 확인하고 갈등의 골만 키웠다.

가장 최근인 지난 3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이뤄진 미중 정상의 화상 회담에서는 우크라이나 사태에 대한 대응 문제가 핵심 의제였지만 양측은 견해차를 좁히지 못했다.

당시 바이든 대통령은 중국이 러시아를 지원할 경우 강력한 후과에 직면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고, 시 주석은 이에 "전방위적이고 무차별적인 제재로 고통받는 것은 역시 인민들"이라며 제재 반대 입장을 고수했다.

두 정상은 지난해 11월 첫 화상 회담에서도 대만 문제를 비롯해 인권, 무역 등 민감한 현안 전반에 걸쳐 대립각을 세운 바 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뉴스 목록보기
'똘똘한 한 채' 찾는다…서울 아파트.. 22-05-20
코로나19로 게임 과몰입 증가…가장.. 22-05-20
- 美 "美中정상 내주 대화 추진…中에.. 07:09
거리두기 해제에 매출 폭발…패션 `.. 22-05-20
4월 생산자 물가 1.1% 상승...돼지고.. 22-05-20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6.27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01.92 ▲ 35.32 1.49%
코스닥 770.60 ▲ 20.3 2.71%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