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원달러 환율 또 연고점 1297.3원 마감…13년 만에 `최고`
2022-06-22 17:09:21 

원·달러 환율이 장중 1297원을 넘어 연고점을 경신했다. 우리나라 무역수지 적자 지속을 비롯해 미국 중앙은행(Fed)의 긴축 가속화, 경기침체 우려 확산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결과로 보인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은 전날 종가보다 3.7원 오른 달러당 1297.3원에 마감했다. 종가 기준으로 20일(1292.4원)과 21일(1293.6원)에 이어 3거래일째 연고점을 경신하며 '금융위기의 바로미터'로 여겨지는 1300원을 돌파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2009년 4월 30일(1325원) 이후 약 13년 만에 최고치다.

달러 대비 위안화 환율은 전날 6.68위안 수준에서 이날 6.72위안 수준까지 치솟았다.

아시아 증시는 전반적으로 하락세를 보이는 가운데 국내 코스피도 외국인 투자자의 매도 우위에 밀려 2.74% 하락했다.

박상현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이날 특별한 이벤트가 있었던 것은 아니지만 최근 경기가 둔화하고 정보기술(IT) 업황도 나빠질 수 있다는 예상 때문에 국내 증시에서 투자자금이 많이 빠진 영향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맹성규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해외증시 목록보기
유가 떨어지지만…"믿을 건 에너지株.. 22-07-31
[뉴욕증시-주간전망] 고용·실적 주.. 22-07-31
- 원달러 환율 또 연고점 1297.3원 마.. 17:09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9.30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155.49 ▼ 15.44 -0.71%
코스닥 672.65 ▼ 2.42 -0.3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