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PKF서현회계법인, 김용운 부회장·오창걸 시니어 파트너 영입
2022-09-29 18:01:08 

PKF서현회계법인은 김용운 부회장과 오창걸 시니어 파트너를 영입했다고 29일 밝혔다. 서현회계법인은 "금융서비스를 포함한 회계감사 업무의 질적 성장과 M&A 전문 서비스 역량 강화를 위한 영입"이라고 설명했다.

김용운 부회장은 삼일회계법인에서 금융감사본부장 등을 역임하면서 국내 주요 금융그룹과 중견 그룹의 회계감사와 자문 업무를 주도했다. PwC Japan 에 2년 넘게 파견 근무를 하며 일본에 진출한 국내 기업을 위한 전문 지식서비스를 지원했다.
김 부회장은 '벤처기업의 실무'(2002)와 '우리는 동경증시로 간다'(2006) 등의 저자이기도 하다.

김용운 부회장은 "불확실성이 높아지는 시대에 디지털 혁신과 관련한 변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며 "금융환경 변화에 대응하며 고객 가치를 제고하고 지속 성장을 지원하는 서비스를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M&A 컨설팅 전문가인 오창걸 시니어 파트너는 삼일회계법인에서 근무하며 딜 어드바이저리(Deal Advisory) 업무 중심으로 대기업·중견기업의 딜을 발굴해왔다. 특히 CF(Corporate Finance) 분야를 중심으로 화장품, 식품·제약, 온라인 비즈니스, 레져 및 여행 등 다양한 분야의 M&A업무를 수행했다. 최근에는 프랑스 회사와의 매각 매수업무, 글로벌 화장품 온라인 회사 매각 등을 성공시킨 바 있다.
이와 함께 중소 중견기업·프라이빗 M&A 서비스 분야를 선도해 왔다.

오창걸 시니어 파트너는 "앞으로는 글로벌 경쟁력이 있는 산업의 기업을 발굴 M&A하는 것이 기업성장의 핵심 동력이 될 것" 이라며 "매수자 위주의 시장 전환과 함께 SI(전락적 투자자)들이 시장을 주도하게 될 것"이라 전망했다. 이에 따라 집중 관심분야로 2차 전지, 반도체 소재 및 장비, 식품 등 K컬쳐 관련산업, 에너지, 항공우주 부품 등을 추천했다.

PKF서현회계법인 배홍기 대표이사는 "이번 전문가 영입을 통해 서현의 회계감사 서비스 지평을 확장하고 M&A 분야 전문성 또한 한층 강화될 것이라 기대한다"며 "서현회계법인은 중견회계법인 중 거의 유일하게 '조직화된 원펌(One Firm) 체제'로 운영되는 만큼 앞으로도 뛰어난 서비스 품질 유지를 위한 인재 영입과 투자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명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삼일 1,965 ▲ 25 +1.29%
 
전체뉴스 목록보기
`우수 역량` 회계법인이 주요 대기업.. 22-09-29
엔지스테크널러지, 멜콘주식회사(대.. 22-09-29
- PKF서현회계법인, 김용운 부회장·오.. 18:01
[오후장 급등주 분석] 이노시스, RF.. 22-09-29
정부, 필리핀 차관 지원 한도 3배 늘.. 22-09-29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1.30 12:0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46.74 ▲ 13.35 0.55%
코스닥 726.93 ▼ 0.61 -0.08%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