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한화솔루션, 농협중앙회와 저탄소 기반 `미래 농업` 모델 구축
2022-07-05 15:43:39 

한화솔루션과 농협중앙회가 재생에너지와 스마트팜을 결합한 미래형 농업 기술 개발에 나선다. 농업 분야에서의 탄소 감축을 통해 기후 위기에 대응하고 농가 수익도 높일 수 있는 새로운 모델을 구축하겠다는 구상이다.

5일 한화솔루션은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에서 열린 '양평농협 스마트농업지원센터' 착공식에서 농협중앙회와 '저탄소 스마트농업기술 보급·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이번 협약을 통해 스마트팜 비닐온실 상부에 영농형 태양광을 설치할 계획이다.
큐셀의 영농형 태양광 모듈을 일반 모듈의 절반 크기로 제작해 온실의 햇빛 확보를 방해 하지 않고, 낙수 피해도 최소화할 수도록 설계했다.

재생에너지를 활용하는 국내 첫 스마트 농업모델은 오는 10월 말에 완공되는 양평 스마트농업지원센터의 스마트팜에서 시작된다.
비닐온실 내부의 온도조절, 변화를 감지하기 위한 사물인터넷(IoT), 외부와의 네트워크망 구축 등에 필요한 전력을 자체 생산한 태양광 기반의 재생에너지로 대체해 수익성을 확보하고 탄소배출도 감축한다.

양측은 태양광 기반의 스마트팜 모델을 전국적으로 확대하는 동시에 ▲영농형 태양광 등을 활용한 농가수익모델 발굴 ▲스마트팜에서 생산된 농산물의 판로 개척·확대 지원 ▲저탄소 스마트농업 확산을 위한 공동 홍보 등을 위한 협력에 나선다.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은 "최근 기후변화 대응과 탄소중립은 세계 모든 국가들의 중요한 이슈이며 저탄소, 디지털농업 기술의 농업현장 접목은 우리 농업·농촌이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이라며 "앞으로 우리 농업 현장에도 지속가능한 신재생에너지 사용을 확대해 저탄소 농업기술이 많이 보급·확산되도록 노력할 것"이라 밝혔다.

이구영 한화솔루션 대표는 "농협중앙회와의 협력을 통해 큐셀의 태양광 기술이 국내의 농업기술 혁신에 활용할 수 있게 됐다"며 "새로운 농업 모델이 전국으로 확산돼 농가 소득을 높이는 데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윤구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한화솔루션 44,250 ▼ 600 -1.34%
태양 8,760 ▼ 10 -0.11%
 
전체뉴스 목록보기
[표] 코스닥 기관 순매수도 상위종목.. 22-07-05
오늘의 인기검색 20종목 22-07-05
- 한화솔루션, 농협중앙회와 저탄소 기.. 15:43
삼성, 부산엑스포 유치전에 계열사 .. 22-07-05
오늘의 인기검색 20종목 22-07-05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09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03.46 ▲ 10.36 0.42%
코스닥 833.65 ▲ 2.79 0.34%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