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에너지 빈곤층 불어나는 독일…1년새 15%→25%로 '껑충'
2022-07-04 15:42:24 

독일에서 에너지 요금이 치솟으면서 이른바 '에너지 빈곤층'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DPA 통신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독일경제연구소(IW)에 따르면 5월 가계 소득의 10% 이상을 에너지 요금으로 써야 했던 독일인 비율이 25.0%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5월 14.5%에서 큰 폭으로 오른 것이다.

연구소 관계자는 "에너지 빈곤에 빠질 위험이 극도로 커졌다"면서 "에너지 가격이 치솟으면서 가정이 체감하는 자금 압박이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에너지 빈곤(energy poverty)이란 통상 가계 소득 중 에너지 요금으로 부담하는 비중이 10%를 넘어서는 상태를 뜻하는 말로, 가계 소득이 에너지 요금 상승 속도를 따라가지 못할 때 많아진다.

여기서 에너지 요금이란 난방, 온수, 조리, 전기 등으로 내야 하는 비용을 포함한다.


독일에서는 특히 실업자, 은퇴자, 홀몸 노인 등이 타격을 받았으며, 이들을 포함한 저소득층에서는 거의 65%가 에너지 빈곤층으로 분류됐다고 연구소는 진단했다.

이번 연구에서 언급된 저소득층은 가계 소득이 평균치의 60%를 밑도는 계층이다.

다만 에너지 빈곤은 중산층으로도 번질 위험이 있다고 연구소는 내다봤다.

독일에서 가스 공급 부족과 에너지 가격 상승세가 이어짐에 따라 에너지 업계와 독일 중앙은행 등은 4일부터 인플레이션 대응 방안을 논의하는 회의를 열 예정이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레이 22,350 ▼ 200 -0.89%
 
전체뉴스 목록보기
미국 휴장 속 원/달러 환율 0.2원 내.. 22-07-04
메리츠증권, 해외주식 소수점 거래서.. 22-07-04
- 에너지 빈곤층 불어나는 독일…1년새.. 15:42
[특징주] 삼성전자·SK하이닉스, 신.. 22-07-04
대한상의-기업은행 `ESG 연계대출` .. 22-07-04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2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27.94 ▲ 4.16 0.16%
코스닥 831.63 ▼ 0.52 -0.0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