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뉴스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소비자단체협의회 "동일 조건서 앱 따라 배달비 다른 경우 95%"
2022-09-30 11:28:55 

배달앱 및 배달서비스에 따른 배달비 비교
사진설명배달앱 및 배달서비스에 따른 배달비 비교
동일 음식점에서 같은 곳으로 배달을 하더라도 서비스 애플리케이션에 따라 배달비 차이가 나는 현상이 여전하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물가감시센터는 6일과 17일 양일간 배달앱 별로 중식, 피자, 한식 업종에서 최소 금액으로 주문 시 소비자가 지불하는 배달비를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30일 밝혔다.

물가감시센터에 따르면 동일 조건에서 배달앱에 따라 배달비 차이가 나는 경우는 95.5%로 집계됐다.

같은 조건에서 최고 배달비가 가장 많았던 앱은 배민1(단건 배달)이었고, 최저 배달비인 경우는 쿠팡이츠에서 가장 많았다.


배달 거리별로 분석한 결과 2km 미만 거리를 기준으로 보면 배달의민족(묶음)과 요기요 배달비가 2천원인 경우가 가장 많았다. 단건 배달인 배민1과 쿠팡이츠는 3천원이 다수였다.

2km 이상∼3km 미만 거리에서는 2천∼4천500원까지 다양하게 조사됐다.

또 배달앱 별 동일 업체에 대해 7월 대비 9월 배달비를 비교한 결과 조사 대상 업체의 평균 16.2%는 배달비를 인상했다. 평균 24.3%의 업체에서는 배달비가 줄었다.

7월 대비 9월 배달비를 비교한 결과 배달비가 인상된 업체들의 평균 인상 가격은 812원, 인하된 업체들의 평균 인하 가격은 550원이었다.

평균 인상 폭의 경우 요기요 930원, 배달의민족 787원, 쿠팡이츠 757원, 배민1 743원 등이다.


평균 인하 폭은 배민1 756원, 쿠팡이츠 750원, 요기요 663원, 배달의민족(묶음) 621원 등으로 각각 집계됐다.

물가감시센터는 또 배달앱 내에서 배달비 관련 소비자 정보가 여전히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구체적으로 요기요는 배달비 할인행사를 진행했지만, 앱 페이지에는 배달비 할인 금액만 기재하고 할인 기간, 할인 기준 등 구체적인 정보는 제공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협의회는 "배달앱 내에서 배달서비스에 대한 정보를 소비자에게 충분히 제공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뉴스 목록보기
코스피 상승률 상위 20종목(직전 30.. 22-09-30
현대퓨처넷, 184.80억원 규모 공급계.. 22-09-30
- 소비자단체협의회 "동일 조건서 앱 .. 11:28
오전장 특징주★(코스닥) 22-09-30
경동도시가스(267290) 소폭 상승세 .. 22-09-30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1.29 04:30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425.05 ▼ 12.81 -0.53%
코스닥 731.81 ▼ 1.75 -0.24%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