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돈나무 언니` 캐시 우드 "대규모 재고 봐라…인플레 진정될 것"
2022-06-09 11:49:01 

국내에서 '돈나무 언니'로 알려진 캐시 우드 아크인베스트먼트 최고경영자(CEO)가 현재 미국 기업들이 보유한 대규모 재고를 이유로 인플레이션이 진정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우드 CEO는 8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텔레비전과의 인터뷰에서 "내 경력중 이렇게 재고가 급증하는 것을 본 적이 없다"면서 "이 재고량은 인플레이션이 완화될 것이라는 생각을 더 강화한다"고 말했다. 이날 인터뷰는 월마트의 상속인과 우드 CEO가 개인적으로 후원하는 벤처 캐피털회사 업파트너스가 주최한 회담에서 진행됐다.

지난해 소비 수요 급증과 공급망 병목 현상으로 재고량을 늘렸던 주요 유통업체들은 최근 재고가 많이 쌓여 어려움을 겪고 있다.
미국의 종합유통회사인 타겟은 재고 급증으로 3주 만에 다시 이익 전망을 하향 조정했다.

인플레이션과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금리 인상은 아크의 혁신테마 펀드를 압박하고 있다. 주력인 아크이노베이션ETF는 올해 들어 50% 하락했다. 투자자들이 인플레이션에 대한 공포에 사로잡혀 있지만 우드는 "더 큰 위험은 단연 디플레이션"이라고 주장했다.


아크가 베팅하는 가장 대표적 기업은 테슬라다. 아크는 테슬라 지분을 최소 4분기 연속 줄인 뒤 주가가 50% 가까이 하락한 뒤 다시 매수에 나섰다. 우드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가 자율주행 추진을 위해 테슬라에 남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우드는 "그가 2030년까지 10조 달러의 수익을 창출할 것으로 전망되는 자율주행 개발을 감독하는 게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권한울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레이 22,000 ▼ 350 -1.57%
 
해외증시 목록보기
뉴욕증시, FOMC 결과 발표 앞두고 혼.. 22-06-15
뉴욕증시, FOMC 공격적 긴축 우려에.. 22-06-15
- `돈나무 언니` 캐시 우드 "대규모 재.. 11:49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8.16 12:58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537.01 ▲ 9.07 0.36%
코스닥 834.57 ▲ 2.94 0.35%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