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뉴욕증시, 美 국채금리 재급등에 불안…나스닥, 3.02% 급락 마감
2021-03-19 05:46:50 

나스닥, 3.02% 급락 마감 (PG)
사진설명나스닥, 3.02% 급락 마감 (PG)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 국채금리가 재차 급등한 여파로 하락했다.

18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53.07포인트(0.46%) 하락한 32,862.30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58.66포인트(1.48%) 내린 3,915.46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409.03포인트(3.02%) 급락한 13,116.17에 장을 마감했다.

시장은 미 국채금리 동향과 실업 등 주요 경제 지표를 주시했다.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전일 장기 저금리 방침을 재확인하면서 누그러지는 듯했던 금리 상승세가 하루 만에 다시 가팔라졌다.

미 국채 10년물 금리는 이날 장 초반 1.75%를 넘기는 등 급등했다. 증시 마감 무렵에도 1.7%를 상회했다.

30년물 국채금리도 한때 2.5% 넘어 2019년 이후 최고치로 오르는 등 장기 금리가 큰 폭의 상승세다.

연준의 거듭된 완화적 발언에도 인플레이션에 대한 시장의 우려가 해소되지 못한 영향 등으로 풀이된다.

연준이 올해 성장률 및 물가 전망치를 올려 잡은 점도 예상보다 강한 물가 상승 우려를 자극하는 요인이다. 물가가 강하게 오려면 연준이 더 빨리 긴축할 수 있다는 불안도 여전하다.

연준이 완화적인 스탠스를 고수할 경우 물가 기대가 더 오르고 이에 따라 시장 금리도 상승하는 딜레마적 상황이 전개될 것이란 지적도 나온다.

금리가 큰 폭 뛰어오면서 기술주 중심으로 증시의 불안도 다시 심화했다. 금리 상승은 고평가 기술주의 밸류에이션 부담을 키우는 요인이다.

애플 주가는 이날 3.4%가량 미끄러졌고, 테슬라는 7% 가까이 급락했다.

기술주 불안이 심화하면서 장 초반 강세를 유지하던 다우지수도 결국 하락 반전했다.

미국의 지표는 엇갈린 신호를 보냈다.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보험 청구자 수가 전주보다 4만5천 명 증가한 77만 명(계절 조정치)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예상치 70만 명보다 많았다. 고용 시장 회복세가 다소 주춤해진 셈이다.

콘퍼런스보드가 발표한 2월 경기선행지수는 전월보다 0.2% 상승한 110.5를 기록했다. 시장 전망치인 0.3% 상승을 하회했다.

반면 필라델피아 연방준비은행이 발표한 3월 제조업지수는 51.8로 1973년 이후 약 반세기 만에 최고치로 치솟았다. 시장 예상 22.0도 훌쩍 상회했다.

필라델피아 연은 지수는 물가 상승에 대한 우려를 자극하기도 했다. 3월 가격지불지수는 전월의 54.4에서 75.9로 급등했다. 이는 1980년 이후 최고치다. 기업들이 지속해서 생산 비용 상승 압박을 받는 중이라고 연은은 설명했다.

유럽에서 코로나19 신규 감염이 다시 증가 추세인 와중에 백신 접종에 차질이 발생하고 있는 점도 불안 요인이다.

유럽 다수 국가가 아스트라제네카의 백신 접종을 일시 중단한 상태다.

다만 유럽의약품청(EMA)은 이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안전하고 효과적이라면서 접종의 효용이 위험보다 크다고 발표했다. 이탈리아는 EMA의 발표 이후 다음날부터 백신 접종을 재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국제유가가 큰 폭 내린 점도 시장의 불안감을 더했다. 미국과 러시아 간 마찰 등으로 서부텍사스원유(WTI)는 이날 전장 대비 7.1% 폭락했다.

이날 업종별로는 금융주가 0.56% 오른 것을 제외하고 전 업종이 내렸다. 에너지는 4.68% 급락했고, 기술주도 2.85% 하락했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물가 과열에 대한 불안감이 적지 않은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브룩스 맥도날드의 에드워드 팍 최고투자책임자는 "모든 것이 물가 기대에 관한 것"이라면서 "연준의 목표를 넘어서는 물가 기대가 있다는 점이 채권 시장을 위협하고 있다"고 말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 페드워치에 따르면 FF 금리선물 시장은 9월 25bp 기준

금리 인상 가능성을 4.4% 반영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12.22% 상승한 21.58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상보 1,700 ▼ 35 -2.02%
아스트 5,990 ▲ 100 +1.70%
레이 52,500 ▼ 1,000 -1.87%
 
해외증시 목록보기
금리 불안에 나스닥 또 3% 급락…테.. 21-03-19
하루도 못간 파월 `안심책`…나스닥.. 21-03-19
- 뉴욕증시, 美 국채금리 재급등에 불.. 05:46
[뉴욕유가] 유럽 코로나19 우려에 미.. 21-03-19
[유럽증시] 미 연준 저금리 기조 유.. 21-03-19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05.07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3,197.20 ▲ 18.46 0.58%
코스닥 978.30 ▲ 8.31 0.86%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