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해외증시
확대확대 축소축소 프린트프린트 목록목록

월가 "반도체장비株 팔고 MS·AMD 사라"
2021-09-15 17:49:12 

'가을 위기론'이 불거진 미국 뉴욕 증시에서 반도체 장비 관련주 비중을 줄이고 대형 기술주 비중을 높이라는 월가 투자 조언이 나왔다.

기술주 중심 나스닥종합주가지수가 최근 5거래일 연속 하락한 데 이어 다음주까지는 관망세지만 일단 종목별 매매 타이밍을 조정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이런 가운데 나스닥 간판주인 마이크로소프트(MS)가 배당금 상향 계획을 밝혔다. 14일(현지시간) 블룸버그와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마이크로소프트는 "분기 배당금을 직전 분기보다 0.60달러 늘려 주당 0.62달러 지급하기로 했다"면서 자사주 매입 계획도 밝혔다.
기존 배당금이 주당 0.56달러여서 약 10% 상향이 이뤄진 셈이다. 자사주 매입 규모는 최대 600억달러(약 70조2600억원)다. 다만 마이크로소프트는 자사주 매입 시한을 구체적으로 제시하지는 않았다. 이번 자사주 매입 계획은 2019년 9월 발표했던 400억달러 규모를 웃도는 수준이다. 앞서 같은 날 키스 웨이스 모건스탠리 연구원은 마이크로소프트에 대한 투자 의견을 '비중 확대'로 유지하고, 목표 주가를 기존 305달러에서 331달러로 상향 조정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주가는 8월 16일~9월 14일 한 달 동안 1.76% 올랐다. 미국 내 대형 정보기술(IT) 기업에 대한 반(反)독점 규제를 비롯해 법인세 인상 가능성뿐만 아니라 연준이 이달 FOMC에서 테이퍼링(연준의 자산 매입 규모 축소) 발표 후 오는 11월 집행에 들어갈 것이라는 예상이 겹치면서 상승세가 둔화됐다.


한편 같은 날 반도체 부품·장비 종목에 대한 부정적인 평가가 나와 눈길을 끌었다. 메흐디 호세이니 서스쿼해나파이낸셜 연구원은 "분기별 웨이퍼 팹 장비 지출이 2021년 하반기(7~12월)에 정점에 이를 것인바 지금은 관련주를 매도해 차익 실현에 나설 때"라고 말했다.

다만 반도체 '중앙처리장치(CPU) 강자' 어드밴스트 마이크로 디바이시스(AMD) 주식은 매수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온다. 래리 코디스코 오스터와이스 그로스 앤드 인컴 펀드 공동 대표는 "AMD의 자일링스 인수 작업이 오는 연말 각국 정부 승인을 얻어 마무리가 되면 회사가 급성장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표했다.

[김인오 기자]

기사 관련 종목

종목명 현재가 등락 등락률(%)
코디 1,480 ▲ 45 +3.14%
 
해외증시 목록보기
애플은 게임회사? 게임 수수료만 10.. 21-10-03
고용보고서·국채금리 주시 21-10-03
- 월가 "반도체장비株 팔고 MS·AMD 사.. 17:49

 
로그인 버튼
ID찾기 회원가입 서비스신청  
 
최근조회 탭 보기관심종목 탭 보기투자종목 탭 보기
12.02 15:59    실시간신청     최근조회삭제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코스피 2,945.27 ▲ 45.55 1.57%
코스닥 977.43 ▲ 0.28 0.03%
종목편집  새로고침 


(주)매경닷컴 매경증권센터의 모든 내용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며,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사이트의 정보를 제 3자에게 배포하거나 재활용할 수 없습니다.